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책문 시대의 물음에 답하라 (조선 과거시험의 마지막 관문)
김태완 지음
소나무
 펴냄
20,000 원
18,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04쪽 | 2004-08-3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b>그대가 재상이라면, 나라를 어떻게 다스리겠는가</b><BR> <BR> 조선시대 과거시험의 마지막 관문인 '책문'. 이는 "당면한 정치 현안에 대한 국가정책(策)은 어떠해야 하는가?" 를 묻는 시험, 곧 국가의 나아갈 바를 묻는 정치적 관문이자, 왕의 정치 파트너를 고르는 방식이었다.<BR> <BR> "지금 가장 시급한 나랏일은 무엇인가"(광해군)", "처음부터 끝까지 잘하는 정치란 어떤 것인가"(중종), "인재를 어떻게 구할 것인가"(세종), "정벌이냐 화친이냐"(선조) 등의 질문에서 보여지듯, 책문에서 왕은 당대의 문제를 솔직하게 드러내며 절박하게 물었고, 이에 젊은 인재는 정치적 목숨을 걸고 정면으로 답했다.<BR> <BR> 책에는 세종부터 광해군까지 조선의 왕들이 건낸 책문과, 이에 조광조, 조위한, 강희맹, 박광전 등 신하들이 답한 대책들이 실렸다. 조선시대의 기록이지만, 왕이 국가의 나아갈 바를 두고 건네는 질문들은 오늘날의 관점에서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BR> <BR> 정치, 경제, 사회, 외교,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책문을 고르게 실었고, 각 장 마다 '책문 속으로'를 두어 당대의 시대상황, 질문과 대답의 배경, 인물 등을 설명했다. 책의 뒷 부분에는 주석과 출전문집표, 인용문집표 등을 수록했다.
더보기
목차

책문을 읽기 위해 | 책문, 왕과 세상을 향한 목소리

1장
책문 | 지금 가장 시급한 나랏일은 무엇인가 - 광해군
대책 | 나라의 병은 왕 바로 당신입니다 - 임숙영
책문 속으로 | 위험한 발언과 고뇌하는 광해군

2장
책문 | 술의 폐해를 논하라 - 중종
대책 | 마음이 아니라 법으로만 금지하기에 - 김구
책문 속으로 - 중종과 김구, 깊은 밤에 독대하다

3장
책문 ㅣ 나라를 망치지 않으려면 왕이 어떻게 해야 하는가 - 명종
대책 ㅣ 진리를 탐구하고, 소인을 가려내야 합니다 - 노진
책문 속으로 ㅣ 사화의 흔적들, 군자를 찾아서

4장
책문 ㅣ 섣달 그믐밤의 서글픔, 그 까닭은 무엇인가 - 광해군
대책 ㅣ 인생은 부싯돌의 불처럼 짧습니다 - 이명한
책문 속으로 ㅣ 섣달 그믐밤의 슬픔

5장
책문 ㅣ 그대가 공자라면 어떻게 정치를 하겠는가 - 중종
대책 ㅣ 옛날이나 지금이나 도가 다르지 않습니다 - 조광조
책문 속으로 ㅣ 조광조, 좌절된 개혁의 안타까운 기억

6장
책문 ㅣ 지금 이 나라가 처한 위기를 구제하려면 - 광해군
대책 ㅣ 겉만 번지르르한 10가지 시책들을 개혁해야 - 조위한
책문 속으로 ㅣ 광해군 죽이기

7장
책문 ㅣ 정벌이냐 화친이냐 - 선조
대책 ㅣ 정벌은 힘, 화친은 형세에 달려 있습니다 - 박광전
책문 속으로 ㅣ 조선이 선택한 문치주의의 운명

8장
책문 ㅣ 6부의 관리들을 어떻게 개혁해야 하는가 - 명종
대책 | 정치는 결국 사람에게 달려 있습니다 - 김효원
책문 속으로 | <주례>의 마스터플랜

9장
책문 | 외교관은 어떤 자질을 갖추어야 하는가 - 중종
대책 | 재능보다 덕을 우선해야 합니다 - 김의정
책문 속으로 | 조선과 중국, 그리고 대한민국과 미국

10장
책문 | 교육이 가야할 길은 무엇인가 - 명종
대책 | 학문의 진리가 마음을 즐겁게 해야만 _ 조종도
책문 속으로 | 유가 지식의 지상과제, 정치와 교육

11장
책문 | 인재를 어떻게 구할 것인가 - 세종
대책 | 장점을 취하고 단점을 보완해 쓰소서 - 강희맹
책문 속으로 | 연못에 발을 담근 정자처럼

12장
책문 | 처음부터 끝까지 잘하는 정치란 - 중종
대책 | 쉬울 때 어려움을, 시작할 때 끝을 생각해야 - 권벌
책문 속으로 | 충재공 권벌 이야기

13장
책문 | 법의 폐단을 고치는 방법은 무엇인가 - 세종
대책 ㅣ 역사적 사례에서 배워야 합니다 - 성삼문
대책 | 언로를 열어 직언을 들으셔야 합니다 - 신숙주
대책 | 깃털처럼 보잘것없는 의견도 들으소서 - 이석형
책문 속으로 ㅣ 성삼문과 신숙주, 매화와 숙주나물

주석
출전주
역주

후기
조선의 책문, 지식인들의 이론적 통로

부록
출전 문집
인용 문헌

찾아보기

더보기
저자 정보
김태완
경북 봉화에서 태어나 초, 중등 교육과정을 이수하고, 숭실대학교에서 학부와 대학원을 졸업했다. 율곡 이이의 책문을 텍스트로 삼아 실리사상을 연구하여서 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숭실대, 경원대 등에서 동양철학, 한국철학 등을 강의하였다. 현재 광주광역시 소재 대안학교 지혜학교 철학교육연구소 소장으로 재직 중이다. 《책문》은 조선시대 고급공무원 선발 시험인 대과의 마지막 단계에서 출제한 시험과 답안의 한 유형인 책문 가운데에서 오늘날 사회의 정치경제의 현안을 해결할 답안과 사회문화의 방향을 모색하는 데 타산지석이 될 만한 글을 가려 뽑아서 엮은 책이다. 지은 책으로는 《율곡문답》, 《경연, 왕의 공부》, 《사자소학, 어울림을 배우다》, 《시냇가로 물러나 사는 즐거움》, 《책문, 시대의 물음에 답하다》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상수역학》, 《도교》, 《고대 중국의 축제와 가요》, 《성학집요》, 《고전이 된 삶》, 《주자평전》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파랑새를 찾아서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재미와 감동이 넘치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