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비열한 역사와의 결별 징비록
배상열 지음
추수밭(청림출판)
 펴냄
16,000 원
14,4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432쪽 | 2015-02-14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일찍이 비극이 되풀이되어서는 안 된다는 각오에서 피로 써내려간 책이 있다. 바로 류성룡의 <징비록>이다. 미증유의 환난을 맞은 시대를 책임지며 위기를 역전시킨 류성룡은 같은 참사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자신이 겪은 지옥을 망각에서 끄집어내 공개했다. 그 책에서 류성룡은 전쟁 전반에 대해 구체적으로 복기했으며, 스스로를 포함해 잘못된 부분은 철저하게 비판했다. <BR> <BR> 그러나 조선시대의 <징비록>을 현대 한국의 우리들이 접하기는 쉽지 않았다. <징비록>을 여기에 소환하는 의미 있는 시도들이 많이 이루어졌지만, 시민 누구나 거리감을 참아내고 책 안에 담긴 교훈과 임진전쟁의 실상에 접근하기에는 여전히 장벽이 높았다는 아쉬움이 있었다.<BR> <BR> 이 책은 십여 년간 16~17세기 동아시아 국제전쟁과 이순신을 전문으로 연구.집필했던 저자가 자신의 역량을 모두 쏟아, 16세기 조선의 위기가 지금 여기에서 어떤 의의가 있는지 류성룡과 임진전쟁을 해체해 재구성함으로써 <징비록>에 누구나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새롭게 풀어 썼다.
더보기
목차

들어가는 글_우리에게 위기는 위기였을 뿐인가?

1장 한심한 시절, 전쟁은 이렇게 예정되었다
느닷없는 방문 새롭게 바뀐 동아시아 정세 | 선조의 난 조선 사회와 그 적들 | 전쟁의 예감 비로소 일본을 바라본 조선 | 그때 이순신 그를 주목한 류성룡 | 엇갈린 보고 오판에 대한 재구성 | 문제는 조선 무기력했던 시절 | 이순신의 등용 그를 천거한 류성룡

2장 전쟁의 시작, 동아시아를 집어삼키는 거대한 난
전쟁의 민낯 우리는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 | 외면당한 골든타임 전쟁 초기, 호기를 놓치는구나 | 신립을 위한 변명 탄금대전투의 책임은 바로 우리일세 | 함락된 도성 스무 날 만에 맞은 치욕을 맞는구나 | 전쟁의 원인 히데요시가 난을 일으킨 연유는 무엇인가?

3장 일어나는 백성, 도망가는 왕
위기의 책임자 나라의 주인은 누구인가? | 반복되는 패배 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한심한 시절이구나 | 자격이 없는 군주 왕이 나라와 백성을 버리는구나 | 모두가 인간 어떤 상황에서도 백성을 사랑하라

4장 임진전쟁의 끝, 전쟁의 주인과 전쟁의 당사자
뒤늦은 각성 조선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 당사자가 소외된 전쟁 ‘갑’의 전쟁에서 우리는 을이구나 | 전쟁의 주인을 다시 묻다 나는 고개를 숙이지 않겠다 | 전반전 종료 전쟁은 이렇게 가엾게 끝났다

5장 전쟁과 전쟁 사이, 조선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국가를 개조하다 전쟁에서 얻은 경험을 거울로 삼아야 한다 | 거대한 사기극 전쟁은 다시 일어날 수밖에 없었구나

6장 다시 시작된 전쟁, 예전과 같은 듯 다른 조선
위대한 승리 이순신이 있다 | 7년 전쟁의 끝 많은 이들이 떠나는구나 | 동아시아를 뒤집은 거대한 난 전쟁에서 누구도 웃지는 못하겠구나

7장 과거를 책임지고 망각하지 않기 위해, 징비록
피와 땀과 눈물의 대가 다만 과거를 짊어지려고 한다 | 전쟁 이후, 일본 300년 도쿠가와 막부 시대 | 전쟁 이후, 조선 비극이 잉태된 광해군의 시대 | 전쟁 이후, 중국 명의 몰락과 후금의 성장 | 다시 찾아온 위기 망각된 전쟁, 예정된 반역

맺는 글_류성룡의 시대와 《징비록》을 넘어 다시 오늘로

후기_류성룡과 만나다

더보기
저자 정보
배상열
● ● ● 경북 달성에서 출생한 작가는 부친을 따라 일찍 상경했다. 1988년 한국일보에 특채된 이후 2006년까지 근무했다. 국내에서 보기 드물게 소설과 인문서에 모두 능통한 작가는 다양한 소재의 역사를 소설과 교양서로 동시에 집필해 왔다. 한국일보에 근무하던 2003년에 독학으로 첫 작품을 출판한 이후 2017년 현재까지 40권이 훨씬 넘게 행보했다. 2007년에 소설 『동이, 최초의 활』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디지털작가대상을 수상했다. 미국의회도서관 영구보존도서 선정 작가이기도 하다. 발표한 소설 가운데『동이, 최초의 활』은영화로 계약되기도 했다. 작가는 이번 영웅 양만춘을 생생하게 그려낸 소설 『안시성』을 완성하면서, 당시의 역사를 자신만의 시각으로 부검한「역사로 만나는 안시성 전쟁」을 부록으로 실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