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죽을때 후회하지 않는 사람들의 습관 (마지막 순간까지 행복하라!)

오츠 슈이치 지음 | 한국경제신문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3,000원 10% 11,700원
240 | 2015.3.4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000명의 죽음을 지켜본 호스피스 전문의이자 베스트셀러 <죽을 때 후회하는 스물다섯 가지> 저자 오츠 슈이치의 <죽을 때 후회하지 않는 사람들의 습관>. 먼저 세상을 떠난 인생 선배들의 이야기를 통해 '행복한 인생이었다고 말할 수 있는 삶을 위한 9가지 마음가짐과 실천법'을 제시한다. <BR> <BR> 어떤 죽음이 최고의 죽음일까. 저자는 최고의 죽음이란 없다고 말한다. 한 치의 후회도 남기지 않는 완벽한 삶과 죽음이란 불가능하다. 생각대로 풀리지 않는 것이 인생이고, 뜻하지 않은 순간에 찾아오는 것이 죽음이기 때문이다. 다만 그 사람다운 인생과 그 사람다운 죽음이 있을 뿐이다. <BR> <BR> 최고의 죽음이 무어냐는 물음에 저자는 '다만 최선의 죽음이 있을 뿐'이라고 답한다. 떠나는 사람이 만족하는 삶이라면, 충만감을 느끼는 마지막이라면 그것으로 충분하다. 마지막 인사를 해야 할 때 이 세상에 태어나서 참 좋았다고, 당신과 함께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고 말할 수 있다면 그것이 최선의 죽음이다. 그리고 최선의 죽음을 위한 길은 최선의 삶을 사는 것뿐이다. <BR> <BR> 책 속에 등장하는 죽음을 앞둔 사람 가운데 누군가는 아름다운 마무리를 이뤘고 누군가는 아쉬운 마무리로 생을 마감해야 했다. 두 경우 모두 우리에게 소중한 가르침을 전해준다. 생의 마지막 순간에 후회하지 않으려면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어떻게 죽음을 받아들여야 하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