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도래할 책
모리스 블랑쇼 지음
그린비
 펴냄
27,000 원
24,3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20쪽 | 2011-11-2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바깥의 사유’라는 독특한 개념으로 오늘날 현대철학에 새로운 지적 영감의 원천을 제공해 왔으며, 많은 작가와 독자, 비평가들에게 끊임없이 문학에 대한 깊은 통찰을 선사하는 모리스 블랑쇼. 20세기 이후 서구 문학에 대해 가장 탁월한 분석이라고 평가받는 그의 역작 <도래할 책>이 그린비 블랑쇼선집 다섯번째로 출간되었다. <BR> <BR> 문학이 우리에게 무엇인지, 문학은 과연 가능한지를 물어 왔던 그는 이 책에서 다양한 작가와 작품들, 바깥, 황야, 죽음과 같은 그만의 개념을 통해 더욱 철학적이고 근본적인 수준으로 문학과 예술을 바라본다. 특히 세이렌과 오디세우스의 신화를 문학적 체험의 전면에 내세움으로써, 문학이야말로 이질적인 것의 수용이며, 고정적이고 정적인 것에 대한 위반임을 분명히 한다. <BR> <BR> 이는 레비나스의 ‘타자성’에 대한 관심과 바타유의 ‘위반의 사유’ 등을 수용한 것이다. 블랑쇼의 전기와 후기 사유 사이에 있는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은 선집의 흐름 속에서 블랑쇼가 점점 더 이질적인 것을 수용하고, 독단적이고 동일한 사유의 억압을 해체하는 위반적인 글쓰기로 이행하고 있음을 볼 수 있다. <BR>
더보기
목차

『모리스 블랑쇼 선집』을 간행하며

I부 _ 세이렌의 노래
1장_ 상상적인 것과의 만남
이야기의 감춰진 법칙 │오디세우스가 호메로스가 될 때 │변신
2장_ 프루스트의 경험
1. 글쓰기의 비밀
네 개의 시간 │쓰는 행위의 시간 │조금씩 그러나 즉시 │미지의 것의 부름
2. 놀라운 참을성
순수한 이야기의 좌절 │작품의 공간, 구체(球體) │연기(延期)

II부 _ 문학적 물음
1장_ 행복하게 죽을 수 있을 것 같지가 않다
어둡고 모호한 요구 │그 자신보다도 오히려 │시인의 말(parole)이지 주인의 말(parole)은 아니다
2장_ 아르토
사유하기의 불가능성이라는 사유 │어떤 싸움에 대한 묘사 │괴로워하기, 사유하기
3장_ 루소
방황하는 정념 │‘새로운 언어(langage)를 만들어 내는 것’ │극한적인 것들의 현혹
4장_ 주베르와 공간
1. 책 없는 저자, 저작 없는 작가
왜 그는 쓰지 않는가? │사물을 공간 내에서 번역하기
2. 스테판 말라르메의 첫번째 버전
아득함을 통해, 그리고 공허를 통해 │책, 하늘 │빛 속에서의 휴식
5장_ 클로델과 무한
‘무한, 무시무시한 말’ │‘나는 불가능한 존재입니다’ │또 하나의 말
6장_ 예언적인 말
사막과 바깥 │’나의 멈추지 않는 말’ │문자 그대로
7장_ 골렘의 비밀
상징적 경험│왜 순수예술은 존재하지 않는가│이미지의 행복과 불행
8장_ 문학적 무한, 『알레프』
생성의 의미
9장_ 악마의 좌절, 소명
거대한 고뇌 │‘현실성’ │불성실한 소명 │‘나는 좌초한다’

III부 _ 미래 없는 예술에 대하여
1장_ 최극단에서
예외와 규칙
2장_ 브로흐
1. 『몽유병자들』, 논리적 현기증
맥락 없이 조각 난 인간 │한 사람 속 여러 작가 │운명은 논리다
2. 『베르길리우스의 죽음』, 통일성의 탐구
마지막 날의 내적 언어 │통일성의 유혹 │작품의 특징들
3장_ 『나사의 회전』
‘주제가 모든 것이다’ │모든 이야기의 악의 있는 핵심│‘신성한 압력’
4장_ 무질
1. 무관심의 정념
중심적 주제 │가능한 인간
2. ‘다른 상태’의 경험
근대인에 관한 두 가지 해석│완성되지 않는 완성 │비인칭적인 것의 위협 아래에서│문학과 사유
5장_ 대화의 고뇌
말로│헨리 제임스│카프카│대화는 드물다
6장_ 소설의 밝음
맹점│시간의 공간으로의 변형│잠시 개인 하늘
7장_ H. H.
1. 자기자신의 탐색
『데미안』│『황야의 이리』
2. 유희의 유희
새로운 예술│카스탈리엔을 넘어서서│늙어 버린 정신
8장_ 일기와 이야기
자기화(磁氣化)된 장소│일기의 함정│비밀의 주변들
9장_ 이야기와 스캔들

IV부 _ 문학은 어디로 가는가?
1장_ 문학의 사라짐
난해하고 번민에 찬 탐구│문학, 작품, 경험│비(非) 문학
2장_ 영도(z?ro point)의 탐구
흩어짐│언어체계(langue), 문체(style), 글쓰기(?criture)│전체적 경험
3장_ 지금 어디에? 지금 누가?
방황의 영역에서│『이름 붙일 수 없는 것』│주네│중성적 언어에 접근하기
4장_ 마지막 작가의 죽음
비밀 없는 비밀의 말│독재자│근대문학
5장_ 도래할 책
1. 이 책을 보라
여러 권으로 이루어진 책│……우연 없이│……비인칭화된│‘만들어지고, 존재하다’│‘기억해야 할 위기’
2. 문학의 공간의 새로운 이해
분산을 통한 회집│시적인 공간과 우주적 공간│작품과 생성의 비밀│읽는다는 것, “조작”│‘아마도’라는 고지에서
6장_ 권력과 영광

후기
옮긴이 해제
모리스 블랑쇼 연보│모리스 블랑쇼 저작목록
찾아보기

더보기
저자 정보
모리스 블랑쇼
1907년 프랑스 켕 출생, 2003년 이블린에서 사망. 젊은 시절 몇 년간 저널리스트로 활동한 것 이외에는 평생 모든 공식 활동으로부터 물러나 글쓰기에 전념하였다. 작가이자 사상가로서 철학·문학비평·소설의 영역에서 방대한 양의 글을 남겼다. 문학의 영역에서는 말라르메를 전후로 하는 거의 모든 전위적 문학의 흐름에 대해 깊고 독창적인 성찰을 보여 주었고, 또한 후기에는 철학적 시론과 픽션의 경계를 뛰어넘는 독특한 스타일의 문학작품을 창조했다. 철학의 영역에서 그는 존재의 한계·부재에 대한 급진적 사유를 대변하고 있으며, 한 세대 이후의 여러 사상가들에게 큰 영향을 주는 동시에 그들과 적지 않은 점에서 여러 문제들을 공유하였다. 주요 저서로 『토마 알 수 없는 자』, 『죽음의 선고』, 『원하던 순간에』, 『문학의 공간』, 『도래할 책』, 『무한한 대화』, 『우정』, 『저 너머로의 발걸음』, 『카오스의 글쓰기』, 『나의 죽음의 순간』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