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누가 그들의 편에 설 것인가 (로렌스 곽 평화를 만드는 사람)
곽은경 외 1명 지음
남해의봄날
 펴냄
15,000 원
13,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88쪽 | 2013-10-1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국제사회에서 저명한 이름, 국제연대활동가 곽은경. NGO를 떠올리면 긴급 구호활동 혹은 아프리카의 굶주린 아이들을 돌보는 연예인의 봉사활동 이미지를 떠올리는 것이 전부인 우리에게, 그는 냉엄한 국제사회의 높은 문턱과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잔혹한 세상의 비극을 가감 없이 전달한다. 영어 불어 어느 것 하나 완벽한 의사소통이 불가능했던 그가 스물다섯에 한국을 떠나 전 세계 55개국 대표들의 투표로 국제 NGO 팍스 로마나 세계 사무총장으로 일하기까지 그 치열한 평화의 기록이 지구촌 아픈 역사와 함께 펼쳐진다. <BR> <BR> 이 책은 한 사람의 25년 삶을 복기하면서 가장 약한 자들의 편에 서서 그들의 생존과 인권, 평화를 위해 목소리를 높이고 그들을 돕는 헌신적인 NGO 활동가들의 생생한 사투를 담아낸다. 생리 때면 마을 밖으로 쫓겨나 동굴에 사는 인도의 달리트 여성들, 총성이 끊이지 않는 격변의 현장 남아공. 전 세계 어둠이 드리운 곳을 찾아 목소리 없는 이들을 위해 목숨을 걸고 일해 온 그들의 삶은 우리가 외면한 지구촌 슬픈 역사의 기록이다. <BR> <BR> 그리고 이제는 돌아보아야 할 우리 이웃의 아픈 삶이다. 청년 시절, 같은 꿈을 꾸었으나 다른 길을 걷게 된 오랜 벗의 시선으로 들여다 본 곽은경의 삶은 때론 잔인하게, 때론 아프게 우리의 마음을 두드린다. UN을 중심으로 숨가쁘게 돌아가는 국제사회의 동향, 그 가운데 고군분투하는 국제 NGO 노마드 곽은경의 행보는 같은 꿈을 품은 청년들에게는 환상이 아니라 실체를, 눈앞의 현실에 묶여 꿈을 잃은 이들에게는 다시금 삶을 돌아보도록 깊은 성찰과 울림을 전한다. <BR>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Part 1 평화의 전령사, UN의 문턱은 높다
01 내 삶의 숙명, 인도의 불가촉천민 달리트

Part 2 스물다섯, 내 안의 사슬을 끊고 세계를 향해 날다

02 처음 만나는 세계, 프랑스 그리고 파리

Part 3 비극의 현장에서도 삶은 피어난다

03 지구상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04 배움 없이는 희망도 없다, 책이 없는 나라 마다가스카르
05 내 생애 가장 잔혹한 크리스마스,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검은 눈물

Part 4 죽음 같은 고통은 이제 그만!

06 지붕 없는 사막에서 만난 희망, 페루의 빈민촌
07 수없이 사라져간 청춘들, 콜롬비아에도 변화의 바람은 분다
08 "당신의 휴가를 그들을 위해 쓰십시오", 멕시코의 치아파스

Part 5 25년만의 휴가 다시 낯선 세계로 발을 딛다

09 국제 NGO에서 일한다는 것, 다시 프랑스
10 팍스 로마나 세계 사무총장 로렌스 곽 그리고 스위스

에필로그 1 인터라켄의 불친절한 민박집 아줌마
에필로그 2 곽은경에서 로렌스 곽까지, 나는 누구인가?

더보기
저자 정보
곽은경 외 1명
국제 사회에서는 로렌스 곽, 가까운 이들에게는 가톨릭 세례명 로렌시아로 불리는 국제NGO 활동가 곽은경. 영어와 불어, 어느 것 하나 완벽한 의사소통이 불가능했지만 약하고 힘 없는 이들을 도울 수 있으리라는 열망을 품고, 스물다섯에 파리행 비행기에 올랐다. 그러나 평화는 절대 평화롭게 만들어지지 않았다. 55개국 대표들의 투표로 제네바의 국제 NGO 팍스 로마나 세계 사무총장으로 일하기까지 비행기에서 기절하기를 여러 번, 귀 고막 한 쪽을 잃고, 허리가 끊어지는 고통을 감수하면서 전 세계를 뛰어다니며 국제사회에 참혹한 실상을 알리고, 그들의 생존과 인권, 평화를 위해 국제 연대활동을 펼쳤다. 한국이 낳은 최고의 국제 연대활동가로 명성이 높은 그의 치열한 삶의 궤적은 우리에게 국제 NGO에서 일한다는 것, 그리고 진정 그들의 편에서 일한다는 것이 무엇인지 깊은 성찰의 질문을 던질 것이다. 생애 첫 휴식, 안식년을 맞아 향후 국제 연대활동 컨설턴트 활동을 준비 중이며 프랑스 국립고등사회과학원 사회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