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아침의 문 (2010 제34회 이상문학상 작품집)
배수아 외 7명 지음
문학사상사
 펴냄
13,800 원
12,4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56쪽 | 2010-01-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한 해 동안 발표된 중·단편소설을 결산하는 '이상문학상'의 34번째 작품집이 출간됐다. 2010년 대상 수상작은 박민규의 단편 '아침의 문'. 죽음과 탄생이라는 두 개의 메타포를 통해 우리 시대가 안고 있는 삶의 문제성에 대하여 진지한 물음을 던지고 있는 작품이다. <BR> <BR> '아침의 문'은 "삶이 시작되는 아침, 마주친 두 개의 문. 즉 죽음을 선택한 사람이 들이미는 올가미의 동그란 문과 축복받지 못한 생명이 세상 밖으로 나오는 자궁의 동그란 문. 생을 마감하려는 자와 세상으로 나오려는 자가 서로의 문을 열고 대면하는 극적인 장면은 긴장과 함께 진한 감동을 불러일으킨다"는 평가를 받았다. <BR> <BR> 당선작과 함께 수상 작가의 자선 대표작 '딜도가 우리 가정을 지켜줬어요'를 수록했다. 그밖에 우수상으로 선정된 7편의 소설-배수아의 '무종', 전성태의 '이야기를 돌려드리다', 윤성희의 '매일매일 초승달', 김중혁의 '3개의 식탁, 3개의 담배', 편혜영의 '통조림공장', 손홍규의 '투명인간', 김애란의 '그곳에 밤 여기의 노래'-도 함께 실었다.
더보기
목차

제34회 이상문학상 선정 이유서

대상수상작 박민규 아침의 문
대상수상작가 자선 대표작 박민규_딜도가 우리 가정을 지켜줬어요

우수상 수상작 (등단 연도순)
배수아 무종
전성태 이야기를 돌려드리다
윤성희 매일 매일 초승달
김중혁 세계의 식탁, 세계의 담배
편해영 통조림 공장
손홍규 투명인간
김애란 그곳에 밤 여기의 노래

제34회 이상문학상 선정 경위와 총평
각 심사위원들의 중점적 심사평
김윤식 낯설게 하기로서의 단순화
윤후명 폭설 속의 기린
권영민 소설적 주제의 과격성과 서사의 파격적 기법
신경숙 강렬한 서사가 남기는 근원적인 질문들
권지예 '문'이라는 은유를 통해 되살린 '희망'의 연금술

대상수상작가 박민규의 수상소감과 문학적 자서전
수상소감 : 살아있는, 살아주시는 모든
문학적 자서전 : 자서전은 얼어죽을

박민규의 작품세계와 작가 박민규를 말한다
작품론 : 괴물의 생태학, 희망없는 희망의 멜랑콜리
작가론 : 초라한 현실을 넘고, 다시 환타지도 넘어서

이상문학상의 취지와 선정 방법

더보기
저자 정보
배수아 외 7명
소설가이자 번역가. 1965년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여대 화학과를 졸업했다. 1993년 『소설과사상』에 「천구백팔십팔년의 어두운 방」을 발표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2003년 『일요일 스키야키 식당』으로 “해석과 틀을 넘나드는 자유로운 감성과 개성적인 문체”라는 평가를 받으며 한국일보문학상을 수상했다.2004년 『독학자』로 동서문학상을 수상했다. 소설집 『푸른 사과가 있는 국도』 『훌』 『올빼미의 없음』 『밀레나, 밀레나, 황홀한』 『뱀과 물』, 장편소설 『부주의한 사랑』 『에세이스트의 책상』 『북쪽 거실』 『서울의 낮은 언덕들』 『알려지지 않은 밤과 하루』, 산문집 『처음 보는 유목민 여인』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 페르난두 페소아의 『불안의 서』, 프란츠 카프카의 『꿈』, W. G. 제발트의 『현기증. 감정들』 『자연을 따라. 기초시』, 로베르트 발저의 『산책자』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