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살인자의 건강법

아멜리 노통브 지음 | 문학세계사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79명

14,000원 10% 12,600원
259 | 2004.6.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프랑스 문단에 '아멜리 노통 신드롬'을 일으킨 데뷔작. 르네 팔레 문학상과 알랭 푸르니에 문학상 등을 수상했다.<BR> <BR>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대문호 프레텍스타 타슈는 살 날이 두 달밖에 남지 않았다는 진단을 받는다. 걸어다닐 수도 없을 정도로 살이 찐 노작가는 자신의 특이한 병-한 세기 전 '강간 및 살인죄로 감옥살이를 하던 여남은 명의 죄수들'에게 증세가 발견된 뒤로 완전히 자취를 감춘 '엘젠바이베르플라츠증후군'-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다.<BR> <BR> 연구대상이 되어버린 그를 인터뷰하기 위해 전세계에서 기자들이 몰려들지만, 인간 혐오자를 자처하는 타슈는 극소수에게만 인터뷰의 기회를 제공한다.<BR> <BR> 단도직입적인 도입부 이후 소설은 다섯 차례의 인터뷰로 진행된다. 타슈는 기자들의 세속적 관심을 무참히 응징한다. 잔인하고 유창하기 그지없는 언변으로 책도 제대로 읽지 않고 인터뷰를 하기 위해 달려드는 기자들을 차례로 '죽여' 버리는 것.<BR> <BR> 하지만 다섯 번째 인터뷰에서 상황이 반전된다. 타슈의 작품을 모두 읽은 여기자 니나는 괴팍하기 짝이 없는 대문호와 설전을 벌인다. 한치의 양보도 없는 불꽃같은 이야기 공방. 잔인함과 파렴치함, 그 모든 것을 감싸는 모호함으로 점철된 두 사람의 대화 가운데 놀라운 반전이 기다리는데...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6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