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살인마의 아들이라는 낙인이 찍힌 '서원'
그에게 발신자를 알 수 없는 상자가 배달되었다

7년의 밤
정유정 지음
은행나무
 펴냄
14,500 원
13,0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불안할 때
무기력할 때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몰입
#소름
#스릴러
#흡입력
#흥미진진
524쪽 | 2011-03-23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제1회 세계청소년문학상 수상작 <내 인생의 스프링 캠프>, 제5회 세계문학상 수상작 <내 심장을 쏴라> 작가 정유정의 장편소설. 수상 이후 오랜 시간 준비하여 야심 차게 내놓는 소설로, 치밀한 사전 조사와 압도적인 상상력으로 무장한 작품이다. 7년의 밤 동안 아버지와 아들에게 일어난 슬프고 신비로우며 통렬한 이야기가 펼쳐진다.<BR> <BR> 세령호의 재앙이라 불리는 사건에서 살아남은 열두 살 서원, 세상은 그에게 '살인마의 아들'이라는 올가미를 덧씌운다. 친척집을 전전하던 끝에 결국 모두에게 버려진 서원은 세령마을에서 한집에서 지냈던 승환을 다시 만나 함께 살기 시작한다. <BR> <BR> 소설가이자 아버지의 부하직원이었던 승환에게 의지하며 새로운 삶을 시작하려던 서원에게 아버지의 사형집행 확정 소식이 칼처럼 날아들고 서원에게 '살인마의 아들'이라는 낙인을 찍은 잡지 '선데이매거진'이 그를 세상으로부터 내몬다. 서원은 세간의 눈을 피해 승환과 떠돌이 생활을 하며 승환에게 잠수를 배우며 살아간다. <BR> <BR> 세령호의 재앙으로부터 7년 후, 등대마을에서 조용히 지내던 승환과 서원은 야간 스쿠버다이빙을 하다가 사고를 당한 청년들을 구조하게 된다. 이 사건으로 인해 세간의 관심을 다시 받게 된 서원은 발신자를 알 수 없는 상자를 배달받는다. 상자 속에 들어 있던 소설은 승환이 쓴 것으로 7년 전의 세령호의 재앙이 낱낱이 기록되어 있는데…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 006
등대마을 … 009
세령호 Ⅰ … 053
세령호 Ⅱ … 135
마티니의 법칙 … 273
세령호 Ⅲ … 301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 455
에필로그 … 514
작가의 말 … 521

더보기
저자 정보
정유정
장편소설 《내 인생의 스프링 캠프》로 제1회 세계청소년문학상을, 《내 심장을 쏴라》로 제5회 세계문학상을 수상했다. 장편소설 《7년의 밤》과 《28》은 주요 언론과 서점에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며 큰 화제를 모았고, 프랑스, 독일, 중국, 대만, 베트남 등 해외 여러 나라에서 번역 출판되면서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외에도 에세이 《정유정의 히말라야 환상방황》을 출간하였다. 사진출처 : ⓒ 강건모
더보기
남긴 글 159
유넹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달 전
순식간에 읽어내려 간 호숫가 마을의 사건 일지.
더보기
남쪽나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달 전
7년의 밤은 7년전 한 인간의 예기치 못한 사고로 가정이 박살나고 진실이 은폐된 채 파멸의 길을 헤쳐 나가는 아빠와 아들의 인간드라마이다. 세령호에서 살아남은 열두살 서원은 살인자의 아들이라는 낙인이 찍힌다. 세령호의 재앙으로 부터 7년 후 상자속에 들어있던 승환이 쓴 소설로 세령호의 진실이 낱낱이 기록되어있다. 세령호는 교통사고를 당한 뒤 누군가에게 목졸려 죽은 소녀를 둘러싸고 세령마을에서 일어났던 그날밤의 사건을 파헤치는 진실과 재앙 사이에서 과연 진실이 무엇인지를 밝혀내는 작가의 날카로운 글솜씨가 압권이다.
더보기
반대떡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달 전
일본 스릴러 소설에 빠져있던 내게 한국 스릴러의 참맛을 느끼게 해준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