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굶주리는 세계, 어떻게 구할 것인가? (장 지글러의 ‘대량 살상, 기아의 지정학’절망 속에서 희망을 찾다)

장 지글러 지음 | 갈라파고스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2명

16,000원 10% 14,400원
360 | 2012.7.12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의 저자 장 지글러, 기아 문제를 다룬 그의 전작들을 아우르는 결정판. 이 책은 장 지글러가 유엔 최초의 식량특별조사관으로서 활동한 8년간의 절망과 희망의 기록이다. 식량특별조사관을 그만두고 쓴 책에서는 그가 유엔 내부 인물이었기에 여러 전작에서 차마 하지 못했던 이야기들을 말하고 있다. <BR> <BR> 장 지글러는 이 책에서 5초마다 한 명의 어린이가 죽어가고 그 희생자가 줄지 않는 기아의 참상, 굶주리지 않을 권리인 ‘식량권’과 식량권을 지키기 위해 창설된 세계식량농업기구, 세계식량계획과 같은 국제기구의 한계와 가능성, 기아의 새로운 원흉으로 부상한 바이오연료와 식량 투기꾼, 유엔에서 겪었던 갈등과 그에게 가해진 압력 등을 매우 생동감 있고 선명하게 보여준다. <BR> <BR> 그는 절망적 현실 속에서도 기아와 맞서 싸우는 헌신적인 국제기구 활동가와 브라질의 땅 없는 농민들의 연대, 비아 캄페시나, 기아대책행동 등 여러 비정부단체들의 활동에서 희망을 찾으며, 굶주림 없는 세계를 위한 구체적인 연대와 행동을 강렬하게 제안한다. 이 책은 평생에 걸쳐 전 세계의 기아에 맞선 장 지글러의 지속적인 문제의식과 전망을 종합한 역작이다.<BR>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