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다시, 나무를 보다 (전 국립수목원장 신준환이 우리 시대에 던지는 화두)

신준환 지음 | 알에이치코리아(RHK)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4명

15,000원 10% 13,500원

이럴 때 추천!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나무 #사유 #성장 #철학
421 | 2014.12.15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30여 년간 나무 연구자로 살아온 신준환 전 국립수목원장이 '어떻게 살 것인가'를 고민하는 우리 시대의 독자들에게 인류의 오랜 지혜자 나무의 철학을 전하는 책이다. "나무는 흔들리지 않아서 강한 것이 아니라 서로 어울려서 강하다."는 신준환 저자의 말처럼 서로 어울려 숲이 되는 나무를 보면 삶의 길은 멀리 있지 않다. 지금 우리 눈앞에 서 있는 나무 안에 그 길이 있다. <BR> <BR> 신준환 저자가 단독 집필한 첫 성인단행본으로, 고은 시인은 이 책을 읽고 "저자는 실로 높은 단계의 문장력으로 독자의 심금을 울릴 것이 틀림없다."며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 '성찰하면 성장한다', '위험을 감수하면 살아남는다', '제대로 알면 원망하지 않는다', '그 사람에 관해 모르는 것이 그에게는 상처다' 등 자연과학도의 성실함과 문청의 섬세한 감수성이 빚어낸 나무의 아포리즘을 경청하노라면, 나무가 열어주는 인생의 방도에 가닿게 될 것이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