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한밤의 아이들 1
살만 루슈디 지음
문학동네
 펴냄
14,000 원
12,6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04쪽 | 2011-10-1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947년 8월 15일 자정, 인도가 독립하는 순간에 태어난 1,001명의 아이들 중 정각에 태어나 신생 독립국 인도와 운명을 함께하게 된 살림 시나이의 서른 해를 '마술적 사실주의' 기법으로 그린 작품이다. 작가로서의 삶을 결정지을 작품을 쓰겠다고 결심한 살만 루슈디가 <천일야화>의 문학전통을 바탕으로 자신의 유년 시절 경험을 되살려 자신의 모든 공력을 쏟아 필생의 역작이다. <BR> <BR> 1981년 출간되어 그해 부커상과 테이트 블랙 메모리얼 상을 수상했다. 이후 1993년 부커 25주년 기념 '부커 오브 부커스'를, 2008년 부커 40주년을 기념해 일반 독자를 대상으로 부커 수상작 중 가장 사랑하는 작품을 선정한 '베스트 오브 더 부커'를 수상했다.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79-80권.
더보기
목차

제1부

구멍 뚫린 침대보
머큐로크롬
타구 맞히기
카펫 밑에서
공개발표
머리가 여러 개 달린 괴물
메솔드
똑딱똑딱

제2부

어부의 손가락질
뱀과 사다리
빨래통 속에서 생긴 일
올 인디아 라디오
봄베이의 사랑
나의 열번째 생일
파이어니어 카페에서
알파와 오메가
콜리노스 어린이
사바르마티 중령의 지휘봉
폭로
후추통 기동작전
배수와 사막
자밀라 싱어
살림이 순수해진 사연

제3부

붓다
순다르반에서
샘과 호랑이
성원의 그림자
어떤 결혼식
어둠의 시대
아브라카다브라

더보기
저자 정보
살만 루슈디
1947년 인도 봄베이에서 태어났다. 열세 살에 영국으로 건너갔고, 1965년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교에 입학해 역사학을 전공했다. 졸업 후 광고 카피라이터를 거쳐 1975년 <그리머스>로 문단에 첫발을 내디뎠다. 1981년 발표한 장편소설 <한밤의 아이들>로 부커 상, 제임스 테이트 블랙 메모리얼 상 등을 수상하며 일약 세계적 작가의 반열에 올라섰다. <한밤의 아이들>은 이후 1993년에 부커 상 25주년 기념 역대 최고 작품을 뽑는 ‘부커 오브 부커스’에, 2008년에는 부커 상 40주년 기념 ‘베스트 오브 더 부커’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1988년 발표한 장편소설 <악마의 시>에서는 이슬람교의 탄생 과정을 도발적으로 묘사해 또 한번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신성모독 논란이 격렬하게 일었고, 이듬해에 이란의 지도자 호메이니가 이슬람교와 무함마드를 모독했다며 작가를 처단하라는 종교 법령 ‘파트와’를 선포하기에 이르렀다. 파트와 선포 9년 만인 1998년에 이란 정부가 파트와를 집행하지 않겠다고 공식 선언하기 전까지 <악마의 시>와 관련된 전 세계 출판사와 번역가, 서점 들이 테러를 당했고, 루슈디는 기나긴 도피생활을 했다. 루슈디는 살해 위협 속에서도 표현의 자유를 되찾기 위해 애썼고, 글쓰기를 포기하지 않았다. <이스트, 웨스트> <무어의 마지막 한숨> 등 꾸준히 작품을 발표해 유수의 문학상을 석권했다. 2000년에 미국으로 이주하여 <분노>를 비롯해 <광대 샬리마르> <피렌체의 여마법사> 등을 출간했다. 2007년 영국 왕실로부터 기사 작위를 받았고, 2014년에는 “뛰어난 문학적 성취와 표현의 자유에 대한 기여”를 인정받아 펜/ 핀터 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남긴 글 2
kafahr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침묵에도 메아리가 있고 그 메아리는 다른 어떤 소리의 울림보다 더 공허하고 더 오래가기 때문이다. - p. 325 혹시 그대가 내 말을 반신반의한다 해도, 글쎄, 약간의 의심은 별로 나쁘지 않다. 오히려 확신이 넘치는 사람들이 끔찍한 만행을 저지른다. - p. 448 그러나 사소한 일을 잊어버리기 시작하면 곧 중요한 일도 잊어버리게 되지 않을까? - p. 467
더보기
박홍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