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버닝 와이어
제프리 디버 지음
알에이치코리아(RHK)
 펴냄
14,000 원
12,6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52쪽 | 2012-07-04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링컨 라임 시리즈' 9권. 1997년 <본 컬렉터>로 처음 등장한 링컨 라임은 미국 최고의 범죄학자이자 뉴욕시경 과학수사팀의 수장이었지만 사건 현장 조사 중 불의의 사고로 왼손 약지와 목 위 근육만 움직일 수 있게 된 불행한 천재. 까칠한 안락의자형 탐정이라는 독특한 캐릭터로 전 세계 독자들을 한순간에 사로잡았다. <BR> <BR> 시리즈마다 상상초월의 독특한 살인마들을 등장시킨 제프리 디버가 <버닝 와이어>에서 새롭게 창조해낸 캐릭터는 '전기를 이용하는 살인마'다. 작은 변전소가 감당할 수 있는 이상의 전압을 흘려보냄으로써 그야말로 전기가 '튀고', 이로 인해 번개와도 같은 전기 폭발을 일으킨 '아크 플래시'로 사상자가 발생한다. 당연히 테러리스트의 소행으로 보는 국토안보부의 요청으로 현장 조사를 시작한 링컨 라임은 범행 형태와 사건의 복잡성 때문에 난관에 처한다.<BR> <BR> 이번 작품에서는 전신마비 환자 링컨 라임의 새로운 변화도 돋보인다. 시리즈 1편 <본 컬렉터>에서 링컨 라임은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여 안락사까지 생각했지만, 파트너 아멜리아 색스를 만나고 희대의 범죄자들과 대결하며 자신의 존재 이유를 새롭게 깨달았다. 이런 그가 시리즈가 거듭됨에 따라 점차 삶에 대한 의지를 가지는 과정은 시리즈 독자만이 맛볼 수 있는 큰 즐거움이기도 했다. <BR> <BR> 9권 <버닝 와이어>에서는 전기 살인마와의 대결과 함께 링컨 라임이 목숨을 담보로 한 모험적 수술을 결심하는 과정 역시 세심하게 묘사되어 전신마비 환자의 심리뿐만 아니라 결코 희망을 버리지 않은 인간이 얼마나 불가능한 일을 해낼 수 있는가를 보여주기도 한다. '판타스틱 픽션 블랙 BLACK' 시리즈 2-9권.
더보기
목차

1부 해결사
/ 지구의 날 37시간 전
01 치명적 오류
02 버스 정류장
03 원격 수사
04 아크 플래시
05 처참한 죽음
06 전기가오리
07 현장 감식
08 부비트랩
09 배터리 폭탄
10 언더커버
11 목격자
12 정보원
13 데이터베이스
14 미량증거물
15 프로파일
16 앨곤퀸 전력 회사
17 용의자
18 위험한 거래
19 발명가
20 안전 지침
21 이상한 방문자
22 전기의 본성
23 도시의 밤
24 암호 해독

2부 최소 저항 경로
/ 지구의 날 16시간 전
25 멕시코시티
26 첫 번째 협박 편지
27 필적 감정
28 머리카락
29 프린터
30 방화
31 화산재
32 공사장
33 한계 용량
34 지하 전력망
35 인간 스위치
36 위기일발
37 아비규환
38 뱀의 머리
39 뜻밖의 사고
40 핫 스틱
41 증거물
42 제트 추진 연료
43 수수께끼 숫자
44 보안 책임자
45 카멜레온
46 두 번째 협박 편지
47 기자회견
48 엘리베이터
49 지구를 위한 정의
50 살인 무기
51 눈속임
52 또 다른 목표
53 선택
54 스파크

3부 전기 / 지구의 날
55 갈등
56 고통의 짐
57 시계공
58 차이나타운
59 반사부전
60 함정
61 간병인
62 열린 창문
63 발전기
64 나약한 눈빛
65 노숙자
66 특수 요원
67 세 번째 협박 편지
68 희생양
69 사냥의 욕구
70 공통점
71 컨벤션 센터
72 배후
73 결단
74 도청
75 의외의 인물
76 위험한 순간
77 전선 위의 새
78 상황 종료
79 영웅
80 로카르의 법칙
81 배신
82 지구의 날
83 거리의 신사
84 젊은 경찰
85 고독

4부 마지막 사건
/ 지구의 날 10일 뒤
86 이메일
87 희망

더보기
저자 정보
제프리 디버
철저한 자료 조사, 세밀한 묘사, 정교한 플롯, 충격적 반전…… 제프리 디버는 150개국, 2500만여 명의 열성팬을 거느린 명실상부, ‘스릴러의 제왕’이다. 1950년 미국 시카고에서 태어나 미주리 대학교에서 저널리즘을 공부했고, 포덤 대학교 로스쿨을 졸업한 뒤에 월스트리에서 변호사로 일했다. 당시 긴 출퇴근 시간을 이용해 소설을 읽거나 습작을 했고, 마흔 살 가까운 나이에 작가로 데뷔한다. 1990년에는 ‘잘나가는’ 변호사를 완전히 접고 전업 작가의 길을 선택, ‘룬Rune 삼부작’ 등을 선보이며 차근차근 명성을 쌓아간 끝에 1997년 ‘링컨 라임’ 시리즈의 첫 책 《본 컬렉터》로 세계적 스타 작가로 발돋움한다. 디버의 화려한 수상경력 또한 작가로서의 재능을 증명하는데, 에드거상, 앤서니상, 검슈상 등 장르소설 대표 문학상에 수차례 노미네이트되었고, 이언플레밍대거상과 단편상 수상은 물론, 엘러리퀸 독자상을 세 차례 수상했다. 《소녀의 무덤》을 비롯한 다수의 작품이 할리우드에서 영화화되고 출간하는 작품마다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는 등, 디버가 만들어가는 ‘제왕의 역사’는 오늘도 현재진행형이다. 《XO》는 제프리 디버의 대표작인 ‘캐트린 댄스’ 시리즈의 세 번째 책이다. 시리즈의 히로인, 동작학 전문가 캐트린 댄스는 ‘링컨 라임’ 시리즈의 일곱 번째 작품인 《콜드 문》에서 처음 등장했다. 조연이었음에도 링컨 라임-어밀리아 색스 듀오를 능가는 매력에 ‘캐트린 댄스’ 시리즈를 만들어달라는 독자 요청이 쇄도했고, 이는 《잠자는 인형》과 《도로변 십자가》가 탄생하는 계기가 되었다. 캐트린 댄스와 광기 어린 스토커의 대결을 담은 《XO》는 스릴러적 재미는 물론, 음악계 전반에 대한 식견이 어우러져 시리즈 사상 최고의 작품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디버는 작품 속 핵심 테마는 OST 《유어 섀도》를 실제 음원으로 제작, 웹사이트를 통해 들어볼 수 있게 함으로써 소설의 재미와 리얼리티를 극대화했다.
더보기
남긴 글 1
이선영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CSI을 보는 느낌?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