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도시의 역사는 문명이 역사다!
세계 주요 도시의 기원과 발전 이야기

도시 역사를 바꾸다
조엘 코트킨 지음
을유문화사
 펴냄
14,000 원
12,6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뉴욕
#마천루
#바빌론
#세계사
#아프리카
#주요도시
329쪽 | 2013-03-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2007년 출간된 <도시의 역사> 개정판. "신은 자연을 만들고 인간은 도시를 만들었다"는 영국 시인 윌리엄 쿠버의 말처럼 인류의 역사는 도시를 개척해 온 역사이며, 도시의 역사는 곧 문명의 역사라고 할 수 있다. 도시는 인류 문명의 상징이었으며, 인간이 가진 독창적인 재주와 이상을 가장 뚜렷하게 표출한다. <BR> <BR> 오늘날 세계에는 절반의 인구가 도시에 살고 있다. 이렇게 도시를 제외한 인간의 삶은 상상할 수 없게 되었다. 그렇다면 인간은 왜 도시를 만드는가? 도시를 세우는 데는 어떤 조건이 필요할까? 그리고 인간에게 도시는 어떤 의미가 있는가? 이런 의문에 대해 이 책은 5천년 도시의 역사를 통해 그 명쾌한 해답을 제시하고 있다.<BR> <BR> 세계의 교차로 바그다드, 이븐 바투타와 마르코 폴로의 중국 도시 관찰기, 세상의 보석상자 베니스의 탄생, 피렌체와 근대 정치의 태동, 파리의 설계자 콜베르와 오스망의 업적, 최초의 현대적인 상업 도시 암스테르담, 산업혁명이 만든 도시 맨체스터의 명암, 한때 네덜란드의 식민지였던 최고의 수직 도시 뉴욕, 교외화의 첨병 로스앤젤레스, 아시아의 모델 도시 싱가포르…<BR> <BR> 도시의 역사를 다룬 기존의 책들이 서양의 도시들에 편중된 반면에 이 책은 고대 메소포타미아와 그리스, 로마, 이슬람, 중국과 인도의 고대 도시들, 르네상스의 도시 국가들, 중세 유럽의 도시들, 산업혁명기의 영국과 미국의 도시들 그리고 2차 대전 후 식민 통치에서 벗어난 아시아와 아프리카의 도시 등을 어느 한 쪽에 치우지지 않고 다루며, 깊이 있는 통찰력을 보여 준다.
더보기
목차

서론: 성스럽고 안전하며 번화한 곳들

제1부. 기원: 세계적인 맥락에서 본 도시의 발생
1. 성스러운 기원
2. 권력의 투영-제국 중심지의 탄생
3. 최초의 상업적 중심지들

제2부. 유럽의 고대 도시들
4. 그리스의 위업
5. 로마-최초의 메거시티
6. 고대 도시의 그늘

제3부. 동양의 시대
7. 이슬람의 군도
8. 중화의 도시들
9. 잃어버린 기회

제4부. 빛나는 르네상스의 서양 도시들
10. 유럽의 도시 르네상스
11. 맘몬의 도시들

제5부. 산업 도시
12. 영국과 미국의 도시 혁명
13. 산업주의와 문화적 좌절

제6부. 현대의 메트로폴리스
14. 더 나은 도시를 찾아서
15. 의기양양한 교외
16. 후기식민주의의 딜레마
17. 극동의 여왕들

결론: 도시의 미래

감사의 말

추천 문헌
연표
옮긴이의 말
찾아보기

더보기
저자 정보
조엘 코트킨
「뉴욕 타임스」가 “지리학자 이상의 학자”라고 칭한 코트킨은 현대 미국을 대표하는 도시 역사 문화 전문가이자 언론인이다. 캘리포니아 대학 버클리 캠퍼스에서 공부했다. 워싱턴 D.C.에 있는 뉴 아메리칸 재단과 뉴욕시립 대학의 도시학 수석 연구원을 지내고, 캘리포니아 채프먼 대학의 미래 도시학 특별 연구원으로 있다. 2013년 현재 「포브스」에서 “New Geographer” 칼럼을 쓰고 있다. 이전에 「뉴욕 타임스」에서 “Grass Roots Business ” 칼럼을 썼으며, 「Inc.」 편집자를 지내기도 했다. 1994년에 우수한 비즈니스 보도 프로그램에게 주는 골든 마이크Golden Mike 상을 받았으며, 2010년에 최고의 도시 탐사 기사에게 주는 진 버드Gene Burd 상을 수상했다. 라욜라 연구소와 함께 도시 외곽의 발전에 대해서 일 년간 연구하기도 했다. 사우스캘리포니아 건축협회에서 강의했으며, 세계 유명 경제 단체와 기업 및 공공기관에 컨설팅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 『다가오는 1억The Next Hundred Million』, 『제3의 세기The Third Century』, 『종족들Tr ibe s』, 『새로운 지리학The New Geography』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민동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