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히스테리아 (김이듬시집)
김이듬 지음
문학과지성사
 펴냄
9,000 원
8,1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174쪽 | 2014-08-11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문학과지성 시인선' 454권. 2001년 등단 이후 '섹시한 은유와 도발적 상상력'으로 '몽유의 마녀'가 되어, '말과 피를 동시에 철철 흘리는 온몸의 마임'을 보여주며 한국 시단에서 유일무이한 시 세계를 구축해온 김이듬 시인의 다섯번째 시집. 그 사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파견 작가로 선정되어 반년 가까이 독일 베를린 자유대학에서 체류하며 쓴 시편들로 네 번째 시집 <베를린, 달렘의 노래>를 내기도 했다. <BR> <BR> 이번 시집 수록작 중 시인에게 '2014 웹진시인광장 올해의 좋은 시 상'을 안겨준 '시골창녀'는 우리 시단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어줄 시로 큰 호평을 받았는데, 시집에 수록된 50편 모두 한층 아름다워진 충격파로 기존 질서를 뒤흔드는 에너지를 보여준다. 그런 한편에서는 감정의 긴장-고조-완결에 이르는 리듬이나 색조의 아름다운 변화가 원숙해진 필치로 펼쳐진다.
더보기
목차

시인의 말

1부
사과 없어요 / 아우라보다 아오리 / 피의 10일간 / 데드볼 / 파수 / 어둠의 선물 / 못 / 장물아비 / 권할 수 없는 기쁨 / 눈뜨자마자 / 전위 / 여파 / 교정 / 장갑의 밤 / 세상에서 제일 잘생긴 칼갈이 / 난초를 더 주세요 / 모르는 기쁨 / 변신 / 운석이 쏟아지는 밤에

2부
히스테리아 / 너라는 미신 / 만년청춘 / 언령(言靈)이 있어 / 시골 창녀 / 빈티지 소울 / 정말 사과의 말 / 신경쇠약 직전의 여자들 / 치명적인 독 / 밤의 여행자 1-목구멍만 적신 브랜디 / 밤의 여행자 2-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력으로 / 밀렵 / 노안이 오면 / 반불멸(反-不滅) / 범람 / 재의 골짜기-팔등신의 이야기 / 드레스 리허설

3부
내 눈을 감기세요 / 우리 / 독수리 시간 / 어른 / 하인학교 / 잡스러워도 괜찮아 / B시에서 일어날 일 / 너는 우연히 연두 / 팬레터 / 티라미수 / 결벽증 남자가 씻으러 간 사이 / 예술품 / 모래 여자 / 해변의 문지기

해설 | 언령(言靈)을 따라나선 불확실한 이행 - 조재룡

더보기
저자 정보
김이듬
진주에서 태어나 부산에서 성장했다. 2001년 《포에지》에 시를 발표하면서 등단했다. 시집으로 『별 모양의 얼룩』, 『명랑하라 팜 파탈』, 『말할 수 없는 애인』, 『베를린, 달렘의 노래』, 『히스테리아』, 장편소설 『블러드 시스터즈』, 산문집 『디어 슬로베니아』, 『모든 국적의 친구』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