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싱가포르에서 아침을 (Breakfast in Singapore)
고솜이 지음
돌풍
 펴냄
5,200 원
4,68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20쪽 | 2008-03-14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싱가포르행 슬로보트>의 개정판. 동양과 서양, 아시아와 유럽이 공존하는 나라, 싱가포르. 작지만 큰 나라, 싱가포르. 2년 동안 싱가포르에서 체류하며 겪은 생활담과 수차례에 걸쳐 다녀온 여행담을 절묘하게 뒤섞어 싱가포르의 매력을 표현했다. 여행, 문화, 경제 전반에 걸친 저자만의 독특한 시각과 날카롭고 세심한 관찰력이 돋보인다.
더보기
목차

Prologue
Breakfast in S’pore 싱가포르에서 아침을
Uniquely Singapore 싱가포르의 특별함을 관찰하다
Vivid Lunch 발랄한 점심식사
Shopping Paradise 쇼핑의 천국
Traveller’s Dinner 여행자의 만찬
Sweet Dessert 꿈처럼 달콤한 디저트
Romantic Singapore 싱가포르의 낭만
Epilogue
Appendix 고솜이의 흔적 따라가기

더보기
저자 정보
고솜이
2006년 「런치브레이크 스토리」를 필두로, 「싱가포르에서 아침을」, 「올드미스자유열전」등 톡톡 튀는 문장과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신세대적 감성이 돋보이는 에세이를 발표해 인기를 얻었다. 2008년 첫 소설 「수요일의 커피하우스」를 펴내 네티즌을 중심으로 열렬한 반응을 얻었으며 이후 「루스, 발렌타인 그리고 홀리」, 「비굴해도 괜찮아」를 펴냈다. 고정관념을 깨는 신선미와 확실한 주제의식으로 그 만의 독특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gubari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여행루트를 짜주는 책이 아니라 싱가포르에서 느낄 수 있는 감정을 상상하게 만드는 점이 좋았다. 여행에 대한 관점이 나랑 비슷해 공감이 되었다. 작가님의 개인적인 생각(조금은 편협할 법한)이 쓰게 느껴졌다. 예를 들어, 한국사람들은 000배워야한다..등등 읽기 쉽게 쓰여져 술술 넘어가지만 중간에 상관없는 이야기들이 많아 헷갈리기도 한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