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비굴해도 괜찮아 (23세 숨은 지성인의 휴먼 다이어리)
고솜이 지음
돌풍
 펴냄
11,000 원
9,9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28쪽 | 2009-06-2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런치 브레이크 스토리> <수요일의 커피하우스>의 작가 고솜이의 장편소설. 소설은 23세 대학생 고찬의 개인적인 일기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일기는 2007년 참여정부가 끝날 무렵 가을에 시작해 6.10촛불집회가 시작되는 바로 전날인 2008년 6월 9일에 끝난다. <BR> <BR> 자칭 숨은 지성인이자 감성천재이며 미래의 베스트셀러 시인, 23세 휴학생 고찬. 현재는 영등포 맥심다방 스타일의 동네 커피숍에서 시급 4천원 받고 알바 뛰는 서민가정의 별스럽지 못한 막내아들일 뿐이지만, 그의 가슴에는 멋들어진 영웅 체 게바라가 산다.<BR> <BR> 젊은 지성인이자 휴머니스트인 그의 눈에 비친 비뚤어진 기성세대와 가치관이 붕괴되는 암울한 한국 사회, 그 속에서 갈피를 잡지 못하는 서민 가정의 모습이 적나라하게 펼쳐진다. 암울한 사회를 바라보는 대학생 고찬의 유머 가득한 독설과 풍자가 담긴 소설이다.
더보기
저자 정보
고솜이
2006년 「런치브레이크 스토리」를 필두로, 「싱가포르에서 아침을」, 「올드미스자유열전」등 톡톡 튀는 문장과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신세대적 감성이 돋보이는 에세이를 발표해 인기를 얻었다. 2008년 첫 소설 「수요일의 커피하우스」를 펴내 네티즌을 중심으로 열렬한 반응을 얻었으며 이후 「루스, 발렌타인 그리고 홀리」, 「비굴해도 괜찮아」를 펴냈다. 고정관념을 깨는 신선미와 확실한 주제의식으로 그 만의 독특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