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호주 워킹 홀리데이 완전정복 Q&A 그리고 그에 관한 독설 (2013 2014)
강태호 지음
고려원북스
 펴냄
18,000 원
16,2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80쪽 | 2013-03-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그 누구도 알려주지 않았던 호주 워킹홀리데이의 현실을 강태호 저자 특유의 비판적 컨설팅으로 풀어놓은 책이다. 예비 워홀러들의 막연한 환상과 기대는 가차 없이 깨주고, 그 자리를 냉정한 현실인식으로 채워주고 있다. <BR> <BR> 또, 모든 예비 워홀러들이 궁금해 하는 것을 Q&A 형식으로 깔끔하게 정리해 놓았고, 수천 명의 워홀러들을 컨설팅했던 경험으로 96개의 독설이라는 형태로 진심어린 충고를 해주고 있다. 이번 개정판은 호주 워킹홀리데이 비자 신청과 항공사 이용, 호주학교 영어레벨 등 그간 변동된 필수 정보들이 최신 데이터로 업데이트되어 있다.
더보기
목차

Part1 출국 전 꼭 알아둘 것
Part2 출국 준비
Part3 출국하기
Part4 비자
Part5 호주에서의 생활
Part6 호주에서의 취업
Part7 호주에서의 학업
Part8 호주 주요지역의 특성
Part9 입국 후/기타
Part10 호주 워킹홀리데이 쓴소리 12
Part11 호주 워홀러들이 사기 당하는 유형 5
Part12 내가 경험한 호주워킹홀리데이 체험담 10

부록 워킹홀리데이 비자 신청하기

더보기
저자 정보
강태호
“신발이 없음을 한탄했는데 거리에서 발 없는 사람을 만났다.” - 데일 카네기 언제부터인지 사람들은 나를 여행작가라 부르기 시작했다. 그러나 여행작가라고 불리기에는 여행을 많이 가보지도 못했을 뿐더러, 심각한 길치에 방향치인 사람일 뿐이었다. 내가 바라보는 나는 그저 단순히 누군가를 만나는 것을 좋아하며 그 만남의 순간을 기록하는 사람이었다. 문득 주변을 둘러보니, 여행이란 개념은 온전한 경험적 사유로서의 가치는 잊힌 지 오래고, 신용등급처럼 계급화되어 갔다. 돈 있는 사람은 유럽여행, 돈 없는 사람은 국내여행 혹은 동남아여행으로 가기 시작했다. 하지만 여행이란 일분일초가 지나가는 현재조차 나만의 경험으로 소화시키는 것. 새로운 것을 부딪치며 누군가와 소통을 한다는 것. 그 순간순간의 소통이 모인 것이 우리 인생의 여행이고 행복이다. 그런 점에서 나는 여행작가라는 직함보다 하루하루를 기록하는 사람으로 불리는 것이 좋고, 사소한 일상의 행복을 담는 사람이라고 불리는 것이 좋다. 미화되고 편집된 아름다움이 아닌 힘겨운 삶 속에서도 미소를 잃지 않고 살아가는 우리네 삶을 담는 사람으로 불리고 싶고, 앞으로도 그런 삶을 살고 싶다. 블로그: http://blog.naver.com/purekth2337 카카오톡: darkangel79
더보기
남긴 글 1
이승훈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음... 기대없이 그냥 가볍게 읽는 책이랄까? 구입보다는 도서관 대출을 추천합니다. 돈 아까워라...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