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빅스톤갭의 작은책방 (우정 공동체 그리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드문 기쁨에 관하여)
웬디 웰치 지음
책세상
 펴냄
14,800 원
14,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용기가 필요할 때
심심할 때
고민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가르침
#깨달음
#따뜻
#새출발
#유연한삶
#작은책방
440쪽 | 2013-07-05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애서가이자 이야기 구연가인 웬디와 남편 잭은 언제나 작은 책방을 여는 날을 꿈꿔왔다. 그러던 어느 날, '독사 굴' 같은 직장을 때려치우고 애팔래치아 산맥의 시골 마을 빅스톤갭으로 여행을 간 두 사람은 뜻밖의 기회와 맞닥뜨리고, 오랫동안 품어온 꿈을 실현해보기로 결심한다. <BR> <BR> 무엇이 이 충동적이고 대책 없는 낙관주의자들을 가로막았을까?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에서 촉발된 경기 침체와, 죽어가는 지역사회 그리고 전자책의 공습이 그것이다. 게다가 두 사람은 책방을 어떻게 운영하는지도 전혀 모른다. 그러나 열거하자면 끝도 없는 난관에도 불구하고, 웬디와 잭은 버지니아 산골 주민들의 도움으로, 그리고 책에 대한 끝없는 애정을 연료 삼아 책방 운영에 성공하고, 나아가 지역사회를 살리는 데에도 큰 몫을 한다. <BR> <BR> <빅스톤갭의 작은 책방>은 사람과 책에 관한 이야기이자, 사람과 책의 힘으로 죽어가는 한 마을을 활기로 가득 채운 실화의 기록이며, 무엇보다도 '다른 삶'을 꿈꾸는 이들에게 무한한 영감을 제공해주는 책이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13
1장 마음 깊이 묻어둔 꿈이 고개를 들 때 21
2장 제 살 깎아먹는 삶은 이제 그만 31
3장 “엄마, 책은 어디서 나오는 거야? 49
4장 차라리 모르고 뛰어드는 것이 행복이다 78
5장 성배를 찾아냈더니 벌레 똥으로 가득 차 있을 줄이야 100
6장 우리가 지역사회를 만들고 또 지역사회의 손에 여물어가는 것 114
7장 노력은 가상하다, 바보들아 131
8장 이 날을 스티븐이 우리를 구원해준 날로 지정하노라 145
9장 뷸라가 말하길, “어깨 펴고, 그만 징징대고, 즐겨라!”155
10장 휴대폰이(그리고 냅킨통과 코르크보드가) 한몫했네 162
11장 책의 가치 vs. 책의 값 169
12장 “나도 언젠가 헌책방을 운영하고 싶은데…”190
13장 여기 술 대신 책으로 마음을 달래는 무허가 선술집을 운영하는 자들이 있소 204
14장 뜨개질 모임의 여신들 219
15장 책방에서 일어난 일은 책방 안에서만 머문다 229
16장 지금의 우리로 성장하기까지 236
17장 종이책 vs. 킨들 248
18장 마지막 카우보이 273
19장 작은 동네 책방 운영하면서 남부럽지 않게 살기 283
20장 휴먼 네트워크 300
21장 케리드웬의 가마솥 314
22장 오늘날 우리가 소비하는 방식 324
23장 헌책방 순회 여행 347
24장 책을 좋아해서 읽는가, 허영심을 채우려고 읽는가 373
25장 헌책방 주인의 추천도서 목록 382
26장 시민 잭 422
27장 마지막으로 한마디 431
감사의 말 436

더보기
저자 정보
웬디 웰치
이야기하기가 제2의 천성이라 할 만큼 천부적인 이야기 구연가이자, 민속 문화 전문 칼럼니스트이자, 헌책방 ‘테일스 오브 론섬 파인’을 꾸리고 있는 서점 주인. 미국 뉴펀들랜드 대학교에서 민속학과 민족지학을 공부했고, 민족지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남편 잭과 오래전부터 꿈꿔온 ‘나만의 책방 차리기’를 실현하기 위해 몇천 권밖에 안 되는 장서로 헌책방 ‘테일스 오브 론섬 파인’을 시작했다. 서브프라임 사태에서 촉발된 경기 침체와 전자책의 활성화, 작은 마을 특유의 텃세 등등의 난국을 극복한 지금, ‘테일스 오브 론섬 파인’은 빅스톤갭의 사랑받는 명소로 자리매김했다. 2013년 현재 웬디 웰치는 헌책방을 꾸려가는 한편, 버지니아 대학교에서 문화인류학을 가르치고 틈틈이 남편과 함께 노래와 이야기 구연 공연을 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8
졍ㅎ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Luc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언젠가 책방을 내면 되지" "흠, 언젠가는요" 다음순간 잭이 결정타를 날렸다. "그 언젠가가 오늘이라면?"
더보기
홍선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새출발할 때 읽으면 좋은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