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너를 비틀어 나를 채운다
무라카미 류 지음
이가서
 펴냄
9,500 원
9,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27쪽 | 2003-07-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발표하는 소설마다 충격과 화제를 모으는 무라카미 류의 장편소설. SM, 살인 등의 자극적인 코드를 통해, 현대인의 나약함과 아픔, 자신의 약함을 드러내지 않으려는 남자들의 모습을 그려나간다.<BR> <BR> 금욕적인 부모 밑에서 자란 스물아홉 살의 청년이 주인공. 하지만 그는 등장하자마자 누군가에 의해 살해당한다. 이후 소설은 죽은 '나'가 화자가 되어 이끌어나가는 독특한 형식으로 진행된다. 의지 없이 의식만을 가진 존재, 류는 이러한 설정을 통해 등장인물의 현재 모습은 물론 그들에게 잠재되어 있는 무의식 세계까지 넘나들며 이야기를 이어나간다.<BR> <BR> 주인공의 여자친구였던 미키 외 일곱 명의 여자들은 모두 SM 클럽에 속해있다. 그들은 모두 편모/편부 슬하에서 자랐으며, 어린 시절 성폭행을 당한 트라우마를 지니고 있다. 그런 상처로 인해 그녀들은 모두 사디스트와 마조히스트적인 생활을 하게 된 것이다.<BR> <BR> 여자들은 자신의 비밀을 감추기 위해 남자들을 살해하고, '나'는 죽은 채로 그들의 행위를 관찰하기 시작한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탱고|어둠 속 거미의 탱고
죽음은 존재한다
탱고, 그리고 미키와의 추억
당신도 죽은 건가?
네게는 이름이 없다
일곱 명의 여자
나비의 등을 타고

정찰|내 안에 웅크린 너는
벌레
리노
사라

탐사|몹시 불안한 상상, 몹시 편안한 흥분
안구 속으로
시신경으로
뇌 속으로
기억의 역
기억 입자
변질된 영화
사라
기억차단분자
사진
일곱 명의 소녀
말의 열풍
수신
그림자극
복수
재회
표출
MASK CLUB
코코아의 비밀
최초의 희생자
소멸

작가의 말
옮긴이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무라카미 류
1952년에 나가사키 현 사세보 시에서 태어났다. 1976년 일주일 동안 쓴 첫 소설 『한없이 투명에 가까운 블루』로 군조 신인문학상과 아쿠타가와 문학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 일본 문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단행본으로 출간된 이 작품은 130만 부가 넘게 팔려 나가며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무사시노 미술 대학교를 1년 만에 중퇴하고 본격적으로 창작에 전념, 현재까지 40여 년 가까이 수많은 작품을 발표했다. 대표작으로 『교코』, 『고흐가 왜 귀를 잘랐는지 아는가』, 『69』, 『토파즈』, 『5분 후의 세계』, 『미소 수프』, 『오디션』, 『달콤한 악마가 내 안으로 들어왔다』, 『자살보다 sex』, 『공생충』, 『노래하는 고래』, 『13세의 헬로 워크』, 『반도에서 나가라』, 『올드 테러리스트』, 『55세부터 헬로라이프』 등이 있다. 영화감독으로도 활동하며 본인의 작품 「토파즈」로 베를린 영화제에 초청받았고, 이탈리아 타오르미나 영화제에서 2위로 선정되었다. 그 밖에도 라디오 및 텔레비전 토크쇼 진행자, 축구 해설가 등 다방면에서 활약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