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페코로스, 어머니 만나러 갑니다
오카노 유이치 지음
라이팅하우스
 펴냄
12,500 원
11,2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16쪽 | 2013-09-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페코로스는 ‘작은 양파’라는 뜻으로 대머리인 저자의 별명이다. 환갑을 넘긴 대머리 아들이 치매 어머니를 돌보는 일상을 사랑스러우면서도 유머러스한 터치로 그려낸 이 작품은 2013년 6월 열린 제 42회 일본만화가협회상 시상식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BR> <BR> 저자 오카노 유이치 씨는 도쿄의 작은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하다가 거품 경제가 꺼지기 시작할 즈음 고향 나사사키로 돌아왔다. 그곳에서 자신이 일하는 지역 정보지에 서서히 치매가 진행되기 시작한 어머니와의 일상을 네 컷 만화로 그려 연재했다. <BR> <BR> 이를 묶어 자비를 들여 조촐하게 출간했는데 뜻밖의 큰 호응을 얻었다. 나가사키 지역 서점에서 1위를 하고, 이어서 서일본신문사를 통해 정식 출간된 후, 페이스북에서 입소문을 타기 시작해 순식간에 전국 서점 종합 베스트셀러에 올랐다.<BR> <BR> 오카노 씨(63세)와 어머니 미쓰에 씨(89세)의 감동적인 사연은 NHK에서 다큐드라마로 만들어져 방영되었고, 거장 모리사키 아즈마 감독에 의해 영화화되어 2013년 11월 16일, 일본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영화 공식 사이트 http://pecoross.jp/).
더보기
목차

돌고 도는 이야기(봄)/돌고 도는 이야기(여름)/돌고 도는 이야기(가을)/돌고 도는 이야기(겨울)
등장인물 소개/분노 증상의 처방전/한화휴제/칭찬과 벌/돼지가 꿀꿀/대머리 활용법/어머니 눈 속의 푸른 상자/어머니의 대화/증손자/어머니의 바느질/손톱을 깎다

1장. 밥상 있는 집
환갑이래요/수화기/아까운 추억/어머니의 혼잣말/나의 기도/어머니의 기도/냄새 가족/틀림없네/마마의 추억/속 좀 작작 썩여라/폭발한 어머니/산 만들기/저절로 나았네!/인사/병문안/러브레터/어머니 병문안

2장. 어머니, 한 바퀴 빙 돌아서
목숨이 엇갈려 스쳐 간다/한 바퀴 빙 돌아서/미수 축하/진수식의 추억/세월의 바람/머나먼 날의 양지쪽/Story 1 종이학 항구/Story 2 쓰바나레

3장. 어머니, 소녀가 되다
봄날의 꿈/반하 비/손님/미쓰에 친구 치에코/마지막 인사

4장. 아버지, 오시다
허참, 내~/아버지, 사죄하다/함께 가는 사람/사죄하는 사람/아버지의 등/살아보자/아버지 오시다/아버지, 또 오시다/ Story 3 눈 오는 날의 우편배달부/Story 4 머나먼 날의 양지쪽/Story 5 횡단보도의 이쪽과 저쪽/Story 6 밤소리 핫쵸

5장. 부모 여행
등불 축제/불꽃놀이/시장/부모 여행/나가사키 번화가의 추억/Story 7 천사의 시선/Story 8 하늘에서의 시선

추천사. 살아가는 일의 애달픔 - 시인 이토 히로미
등에 업힌 아이/눈에 선한 모습
저자 후기
역자 후기

더보기
저자 정보
오카노 유이치
만화가, 에세이스트, 때때로 가수. 필명 페코로스(작은 양파). 동글동글한 체형과 반들반들한 대머리 때문에 얻게 된 별명. 1950년, 나가사키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도쿄의 작은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하다가 낙향한 후, 서서히 치매가 진행되기 시작한 어머니와의 일상을 네 컷 만화로 그려 자신이 일하던 지역 정보지에 연재했다. 이를 묶어 자비 출간했는데 나가사키 지역서점 1위라는 뜻밖의 호응을 얻었다. 정식 출간된 후, 일본 아마존 논픽션도서 1위에 올랐다. 오카노 씨와 어머니 미쓰에 씨의 감동적인 사연은 NHK에서 다큐드라마로 만들어져 방영되었다. 그의 작품 『페코로스, 어머니 만나러 갑니다』는 2013년 일본만화가협회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같은 작품을 원작으로 한 영화는 2013년 <키네마준보> 선정 일본영화 1위를 차지했다. 두 번째 이야기 『페코로스, 어머니의 보물상자 』를 집필하던 중 어머니 미쓰에 씨가 향년 91세의 일기로 타계했다. 『페코로스, 어머니가 주신 선물』은 어머니가 돌아가신 후 <주간아사히>에 연재했던 최신작과 미수록작들을 모았다. 저자는 <페코로스> 시리즈를 통해, 기억을 잃어가는 어머니의 얼마 남지 않은 시간 속으로 들어가 가족의 따뜻한 순간들을 가슴 뭉클하게 그려 냈다.
더보기
남긴 글 5
해은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페코로스
더보기
박동길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가슴이 먹먹해지는 내용. 부모님께 효도하고 싶어지는 생각이 들게한다. 잘 해드려야지 ㅠㅠㅠㅠ
더보기
해수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살짝 귀여운 아들과 많이 귀여운 어머니의 여행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