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요절 시선 (더 사랑하다 떠나면 연어가 되었다)
기형도 외 9명 지음
새움
 펴냄
9,800 원
8,8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252쪽 | 2006-10-16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기형도는 언젠가 읽어 보았다, 진이정은... 이름은 들어본 듯하다, 김민부, 임홍재, 송유하, 김용직, 김만옥, 이경록, 박석수, 원희석은... 알지 못한다? 생전의 활동에 비해 널리 소개되지 못한 우리 시인들의 대표시를 엮은 유고시집 <요절 시선>이 출간됐다.<BR> <BR> 열 명의 시인들은 저마다 천재적이라고 할 만한 기질을 타고 났지만 불우한 환경과 끊임없이 이어지는 고난에 내몰렸다. 사선에 선 병사처럼 위태롭고도 아슬아슬한 순간에도 그들이 포기하지 않고 해 나간 일이란 그러한 경험에 대한 창작이었다.<BR> <BR> 시집을 엮은 우대식 시인은 <요절 시선>에 앞서 이들이 남긴 '소멸의 흔적'을 한 권의 책 속에 담아낸 바 있다. 요절 시인들의 고향과 그들이 거쳐 간 장소들을 직접 찾아 사진을 찍고, 유족 또는 친구들과 인터뷰했다. 이렇게 탄생한 <a href="/catalog/book.asp?||ISBN=8988537769"><죽은 시인들의 사회></a>는 2006년 2월 출간되었고, 이어서 <요절 시선>이 출판되는 계기를 제공했다.
더보기
목차

기형도
대학시절 / 길 위에서 중얼거리다 / 장미빛 인생 / 정거장에서의 충고 / 입 속의 검은 잎 / 식목제 / 그집 앞 / 바람의 집-겨울 판화 1

김만옥
회호리 바람 / 떨어진 과실과 상징 / 투신기 / 먼 항해 / 가을 울음 / 강설기 / 오월과 그 아침의 찬 / 슬픈 계절의 / 전화놀이 / J.O에의 서한 / 역항

김민부
기다리는 마음 / 석류 / 서시 / 균열 / 기도 / 기러기 / 비가 Ⅱ / 소백산 / 기별 / 새 / 아가 Ⅰ

김용직
빗발 속의 어둠 / 음성 / 램프 / 두 개의 햇살 / 커튼에 갇혀 / 변신하는 하늘 / 겨울 폭우

박석수
노을-쑥고개·4 / 걸레-쑥고개·25 / 촛불-쑥고개·7 / 하북 냇가-쑥고개·40 / 하학길 / 기도-쑥고개·5 / 술래의 노래·2 / 술래의 노래·7-병상일기 Ⅳ / 소묘-쑥고개·19 / 면도·Ⅱ-쑥고개·27

송유하
깃발 / 상위 / 주발 / 나·꽃나무·바람 / 암사동시·아홉 / 소리 / 가을에 피는 꽃 / 암사동시·넷 / 꽃의 민주주의

원희석
교목 / 별자리 지키기 / 연밥의 눈물 / 민들레 / 물이 옷 벗는 소리에 / 바늘구멍 앞의 타조 / 가을 섬 / 금촌 아구탕집 / 별 / 그리움의 싹 / 느낌의 살

이경록
빈혈 / 사후 / 사랑가·3 / 방어진·2 / 소금 / 이 식물원을 위하여·4 / 이 식물원을 위하여·5 / 말 / 두 개의 방법 / 도마질

임홍재
바느질 / 강변에서 / 유년의 강 / 소곡 / 염전에서 / 황토 맥질-유년의 눈물 / 지렁이 울음소리 / 고행 / 야반 / 토속 이미지 초·Ⅱ-산전

진이정
시인 / 제목 없는 유행가 / 엘 살롱 드 멕시코 / 사람, 노릇, 하기란, 너무나, 힘들어-자, 이 사람이다 / 등대지기 / 헤비메탈 같은 비 / 생각에 대하여 / 거꾸로 선 꿈을 위하여·1 / 작은 문

더보기
저자 정보
기형도 외 9명
1979년 연세대에 입학한 후, 교내 문학동아리 '연세문학회'에 입회하여 본격적으로 문학수업을 시작하였다. 1980년 대학문학상 박영준 문학상에 '영하의 바람'으로 가작에 입선했다. 그후 1982년 대학문학상 윤동주문학상(시부문)에 '식목제'로 당선되었으며, 1985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시부문에 '안개'가 당선되어 문예지에 시를 발표하기 시작했다. 1981년 안양의 문학동인 '수리'에 참여하여 활동하면서 시작에 몰두하였다. 1989년 3월 7일 새벽 뇌졸중으로 사망했다. 지은 책으로 유고시집 <입속의 검은 잎>, <짧은 여행의 기록>, 추모문집 <사랑을 잃고 나는 쓰네>, 전집 <기형도 전집>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이소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요절 시인의 작품들을 접할 수 있어서 좋았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