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죽은 원조 (아프리카 경제학자가 들려주는,Dead Aid)
담비사 모요 지음
알마
 펴냄
15,000 원
15,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55쪽 | 2012-06-08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세계적인 역사학자이자 경영사상가인 하버드대학 교수 니얼 퍼거슨이 극찬한 책. 이 책의 요지는 죽음을 부르는 아프리카 원조를 중단하라는 것이다. 모요는 정치적, 경제적 이유로 아프리카에 제공되는 원조로 인해 아프리카 경제가 어떻게 무너졌는지 보여준다. 그녀는 원조의 유입이 국내 저축과 투자 기반을 약화시킬 수 있다고 말한다. <BR> <BR> 또한 해외 원조는 언제든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현금을 제공함으로써 부패한 정부를 지탱해준다. 타락한 정부는 법치, 투명한 공공제도의 설립, 시민의 자유 수호를 방해함으로써 빈곤국에 대한 국내외의 투자 매력을 떨어뜨리는데, 이러한 심화되는 불투명성과 점점 줄어드는 투자는 경제성장을 감소시키고, 이는 더 낮은 취업 기회와 빈곤의 증가를 불러온다. 이처럼 늘어나는 빈곤에 대한 대책으로 공여국들은 또 다시 많은 원조를 하게 되고, 이는 원조를 받는 국가들이 하강하는 빈곤의 소용돌이 속으로 더 깊이 빠져들게 만든다.<BR> <BR> 모요는 이러한 악순환에서 벗어나려면 원조 의존에서 벗어나 그것을 대체할 새로운 재원을 마련할 수 있는 정책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한다. 아울러 이에 대한 네 가지 대안을 제시한다. 모요가 제시하는 대안들은 그 어느 것도 원조만큼 유해한 부작용을 낳지는 않는다.
더보기
목차

추천사 | 머리말 | 이 책을 시작하기 전에

1 원조의 세계
1장 원조는 허구다|아프리카의 현황 | 원조란 무엇인가? ∥ 2장 원조의 간략한 역사 | 1960년대: 산업화의 10년 | 1970년대: 빈곤 퇴치 | 1980년대: 잃어버린 개발원조 | 1990년대: 거버넌스의 문제 | 2000년대: 화려한 원조의 등장 | 선의에서 시작된 일 ∥ 3장 원조는 효과가 없다 | 과연 효과가 있을까?|마셜플랜 | 국제개발기구 졸업생 | 조건부 원조 | 정책 환경에 따른 성공적인 원조 | 원조의 효과: 미시-거시적 패러독스 ∥ 4장 ‘성장’이라는 소리 없는 살인자 | 원조 | 성장 | 원조와 부패|원조는 부패한 국가로 흘러 들어간다 | 부패를 양산하는데 왜 원조를 제공하는 걸까? | 부정부패, 긍정적일까? 부정적일까? | 원조와 시민사회 | 사회자본 | 원조와 내전|원조의 경제적 한계 | 저축과 투자를 감소시킨다 | 원조는 인플레이션을 야기할 수 있다 | 원조는 수출의 숨통을 조인다 | 병목현상을 야기한다 | 원조와 원조 의존|원조를 반대한다

2 원조가 없는 세계
5장 원조 의존 모델에 대한 급진적 재고 | 정부는 현금이 필요하다|중독에서 빠져나오기 ∥ 6장 자본 솔루션 | 극복하기 | 동고공화국은 시장을 이용할 수 있을까? ∥ 7장 중국의 경제적 실용주의 | 왜 외국인직접투자는 아프리카로 유입되지 않을까? | 동고공화국이 외국인직접투자를 유치하려면 무엇을 해야 할까? | 중국의 영향력 확대 | 중국을 반대한다 | 중국이 원하는 것 vs. 아프리카가 원하는 것 | 아직 충분하지 않다 ∥ 8장 무역을 하자 | 동고공화국은 무역으로 이득을 얻을 수 있다 ∥ 9장 대출이 불가능한 사람들에게 대출해주기 | 송금액 | 저축 ∥ 10장 개발의 꿈을 현실로 | 난관에 맞서기 | 누가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 것인가?

감사의 말 | 주 | 참고문헌 | 찾아보기

더보기
저자 정보
담비사 모요
<타임>이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으로 뽑은 거시 경제학자. 세계 최빈국 아프리카 잠비아에서 태어난 순수 아프리카인이다. 잠비아에서 극도의 가난과 절망을 체험하며 자랐다. 학생 5명당 책상이 2개밖에 없던 교실에서 공부하면서도, 미국과 영국의 가장 인기 있는 TV 프로그램을 모두 시청하며 꿈을 키웠다. 대학에서 화학을 전공하고 MBA를 마친 뒤 하버드대학교 케네디 정부정책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옥스퍼드대학교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차이메리카(Chimerica)의 개념을 처음 정립한 세계적인 석학 니얼 퍼거슨의 제자다. 세계은행과 골드먼 삭스에서 10여 년간 일하며 실력을 인정받았고 다보스에서 개최되는 세계경제포럼의 차세대 세계지도자포럼에 초청받았다. 지적이고 아름다운 경제학자로 학계와 언론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2009년에 저서 『죽은 원조Dead aid』로 실효성 없는 선진국들의 아프리카 원조를 비판하며 반향을 일으켰다. 이어 2011년 『미국이 파산하는 날How the west was lost』을 출간하여 굳건해 보였던 서구의 경제에 불어닥친 몰락의 바람과 신흥국의 위협적인 경제 성장 시나리오를 피력한 바 있다. 『승자독식Winner take all』은 치명적인 자원 부족 문제와 중국의 영향력을 주목하며 위기에 대처하기 위한 범국가적 정책 대안의 방향을 제시한다. <파이낸셜 타임스>, <월스트리트 저널>, <이코노미스트>의 정기 기고가로 전 세계를 누비며 강연 활동을 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고광영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