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독일 교육 이야기 (꼴찌도 행복한 교실)
박성숙 지음
21세기북스
 펴냄
14,000 원
12,6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60쪽 | 2010-11-16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학생과 교사, 그리고 학부모가 즐겁게 하나가 되어 움직이며 공부하는 나라가 있을까? 지은이 박성숙은 독일에서 두 아이를 교육시키며 보고 듣고 경험한 독일 교실 이야기를 들려준다. 김규항의 추천글처럼 저자는 독일이 선진국이고 독일교육이 우리보다 앞서 있으니 배우자고 말하지 않는다. 오히려 진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미 알고 있는, 그러나 어떤 불안과 강박과 이런저런 욕망 때문에 까마득히 잊어버린 소중한 것들을 도란도란 들려준다. <BR> <BR> 독일 교육의 가장 큰 장점은 깊이 있는 수업을 함으로써 사회성을 갖춘 인간을 길러내는 전인교육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학교에서의 자전거 교육, 초등학생들의 성과 동성애 교육, 스타벅스로 배우는 경제교육, 절반이 비평문 쓰기인 미술교육, 영어는 선택, 체육은 필수가 되는 교육 등은 독일의 교육을 잘 나타내주는 독특한 교실 모습들이 있다. 이 모습들을 통해 독일 교육의 경쟁없는 인성교육으로 이끌고 있는 원동력을 발견할 수 있다.
더보기
목차

머리말 경쟁 없는 교육의 장점은 무엇일까요

1 독일학교의 특별한 수업
아프리카 돕기 위한 초등학교 프로젝트|숲에 숨어들어 자연을 배우다|자전거도 학교에서 배운다|독일 학생들은 모두 토론의 달인|학교에서 배우는'행복'|숙제도 저작권 침해는 철저히 지켜야

2 자연과학과 예체능 수업
독일 아이들은 정말 수학을 못할까?|독일어 시험이야? 수학시험이야? |엄마, 비타민 타령은 이제 그만해 |즐겁게 놀면서 암석 공부를|미술교육은 모방에서 출발 |미술수업의 절반은 비평문 쓰기 |영어는 선택과목, 체육은 필수|모두가 인명구조요원이 되는 수영수업

3 어문학수업은 비평과 분석
독일과 한국의 국어시험 비교|영어시험에 책 한 권이 시험범위?|초등학교 4학년이면 우화 한 편은 써야|해석도 못하는 시가 출제 된 시 평론 시험|영어시간에 비틀즈 노래 심층 분석

4 학교에서 배우는 독일인의 성
충격적인 초등학교 성교육|열려 있는 독일인의 성|그 남자의 성희롱을 즐긴 거지?|미성년자의 임신과 출산이 줄어드는 나라|청소년을 위한 동성애 교육

5 세상을 배우는 사회탐구 수업
역사관 심어주는 역사수업|십자군 나라에서 인터뷰를|콜럼버스에 대한 역사적 평가|철학 없는 혁명은 없다|극한 상황에서 던진 철학적·종교적 질문|경제시간에 스타벅스를 배우다|극우 득세는 선거 의무화로 막아야

6 일반 독일교육 리포트
몬테소리 교육은 영재교육이 아니다|자유를 사랑하는 발도르프 학교|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사립학교|독일교육이 홈스쿨링을 금지하는 이유|정육점 주인이 마이스터?|학생이 학생을 재판하는 학생법원|명문 대학 없는 독일

더보기
저자 정보
박성숙
큰아이가 세 살 때 독일로 건너가 처음에는 독일에서 한국식으로 아이를 키우면서 크고 작은 시행착오를 경험하기도 했고, 둘째를 독일에서 낳고 키우면서 조금씩 독일 엄마들의 육아와 자녀교육을 몸으로 머리로 이해하게 되었다. 그러한 경험을 토대로 출간된 《독일 교육 이야기》, 《독일 교육 두 번째 이야기》 등은 한국 교육의 새로운 대안으로 떠올라 교육 전문가들과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책뿐만 아니라 미디어에서도 관심을 가지면서 EBS <세계의 교육현장>, <지식채널e>와 KBS <교실이야기>를 통해 소개되기도 했다 .또 다른 저서로 독일의 문화와 역사를 기록한 《일생에 한번은 독일을 만나라》가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박은정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