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스프링벅 (배유안 장편소설)
배유안 지음
창비
 펴냄
11,000 원
9,9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218쪽 | 2008-10-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평범한 열여덟 살 소년이 갑작스레 찾아온 형의 죽음을 극복하고 연극을 통해 한 걸음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장편소설이다. 사랑하는 형을 잃은 슬픔과 연극을 통해 꿈을 찾아가는 희열이 한 지점에서 만나 절망이 아닌 희망이어야 함을 확인하는 마지막 장면에 이르러서는 가슴 벅찬 감동을 느낄 수 있다.<BR> <BR> 제목 '스프링벅'(springbuck)은 아프리카에 사는 양의 이름으로, 이 양들은 풀을 먹기 위해 무리를 지어 초원을 달리다가 어느 순간 풀을 먹으려던 원래의 목적은 잊고 무작정 뛰기만 해 절벽 아래로 떨어지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한다.<BR> <BR> 작품 전체를 관통하는 '스프링벅'의 비유는 입시 경쟁에 내몰려 꿈을 잃은 채 남보다 앞서는 데만 혈안이 된 우리 청소년들의 모습을 떠오르게 한다. 또한, '대리 시험'과 같은 첨예한 이슈를 통해 과열되는 입시 경쟁의 어두운 면을 과감히 부각시키면서도 아이들의 건강한 힘을 끊임없이 긍정하는 작가의 애정 어린 시선이 돋보인다.
더보기
목차

제1막 제1장
오늘 죽고 내일 새로 태어나기
퇴장
스프링벅
무슨 일이 있었던 거야?
꿈을 꾸어라
눈과 비가 안 오는 세상
선택의 기준
용기
왜 그랬어?
내 인생의 주도권
어른을 용서해라
사이프러스 나무
절망이 아니어야 한다
형, 나의 형

작가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배유안
2006년 『초정리 편지』로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을 받으며 작가가 되었습니다. 동화와 청소년 소설 창작의 즐거움에 빠져 있고, 아이와 어른이 다 함께 읽을 수 있는 명작 하나 쓰는 게 꿈입니다. 지은 책으로 『스프링벅』, 『콩 하나면 되겠니?』, 『분황사 우물에는 용이 산다』, 『아홉 형제 용이 나가신다』, 『할머니, 왜 하필 열두 동물이에요?』, 『서라벌의 꿈』, 『뺑덕』, 『쿠쉬나메』 등이 있습니다.
더보기
남긴 글 2
face the truth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나 때문에 엄마더러 불행을 견디라고 할 순 없는 거였어
더보기
Sehee Yun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아이들에게 추천하고픈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