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화이트 타이거 (2008년도 부커상 수상작)
아라빈드 아디가 지음
베가북스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70쪽 | 2009-03-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2008년 부커상을 수상한 인도 출신의 작가 아라빈드 아디가의 소설. <화이트 타이거>는 영혼의 자유에 관한 이야기며, 아름다움에 눈을 뜨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그러나 그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에 관한, 강렬하고 거칠고 블랙 유머로 가득한 소설이다.<BR> <BR> 입자가 거친 흑백사진 느낌의 간결하고도 터프한 스타일로, 비굴한 하인에서 환멸과 배신을 맛본 다음 살인과 도피행각을 거쳐 기업가로서 자수성가하기에 이르는 주인공의 파란만장 스토리를 그려낸다. 리얼리티가 충만한 작품으로, 더러는 견딜 수 없이 구린내가 나고, 참담하기 짝이 없는 비극을 적나라하게 묘사한다.<BR> <BR> 자수성가한 기업가 발람은 어느 날 중국 총리가 인도의 기업가정신을 배우기 위해서 인도를 방문한다는 뉴스를 라디오에서 듣는다. 그는 곧바로 펜을 들어 총리에게 편지를 쓴다. '내가 아니면 감히 누가 기업가정신을 이야기한단 말인가!' 그렇게 발람은 현란한 내러티브로써 굴곡진 일생을 파노라마처럼 풀어놓는다.
더보기
저자 정보
아라빈드 아디가
“4단 기어를 놓고 달리는” 탁월한 스토리텔러, 아디가는 1974년 인도 체나이 (마드라스)에서 출생. 가족이 호주로 이민하여 시드니에서 고등학교 과정을 마치고, 뉴욕의 컬럼비아 대학과 옥스퍼드에서 영문학을 전공했다. 이후 파이낸셜 타임즈에서 금융 관련 수업을 받으면서 저널리스트로서의 경력을 쌓기 시작했고, 월 스트리트 저널, 머니 등에도 기고했으며, 후에 주간 타임의 남아시아 주재원으로 3년간 활약했다. 인도 출신 작가로는 살만 루시디, 아룬다티 로이, 키란 데사이에 이어서 네 번째로 (그리고 사상 최연소로) 부커상을 획득하는 영광을 누린 아디가는 지금 뭄바이에서 "하인을 두지 않고" 살면서 창작에 전념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2
박성빈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박성빈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가르침과 깨달음을 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