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발해고 (지혜의 샘)
유득공 지음
홍익출판사
 펴냄
10,000 원
10,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96쪽 | 2000-01-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잊혀진 나라 발해를 역사의 표면으로 다시 끌어올려 한국사의 한 획을 그었던 유득공의 <발해고(渤海考)>의 번역본. 20여 년 동안 발해사를 연구하고 있는 서울대 송기호 교수가 번역을 맡았다.<BR> <BR> 국립중앙도서관 소장본인 1권본 <발해고>를 저본으로 삼고 있는 이 책은 단순히 번역만 된 책이 아니다. 전공자인 송기호 교수의 상세한 설명과 함께 한문 원문, 영인본을 아울러 실어 자료의 가치를 높였다. 또한 1998년에 발굴하여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았던 '삼채여용', '베개' 등의 발해 유적 화보도 함께 싣고 있다.<BR> <BR> 발해고를 지은 유득공은 이덕무, 박제가와 함께 북학파의 일원으로 규장각 검서관을 지낸 인물. 규장각의 도서를 두루 읽었던 그는 발해역사를 발해의 왕, 신하, 지리, 관청과 관직, 의식과 복장, 그리고 생산 물품, 언어, 외교문서, 후예국가 등으로 구성하여 저술했다. <BR> <BR> 서문에서 보이듯이 유득공은 한국사를 단순히 신라의 통일로 한정하지 않고, 발해를 세운 대조영을 고구려인이라 봄으로써 한국사의 범위를 확대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유득공은 당시 흩어져 있던 발해의 역사를 치밀하게 접근하고 있다. 언뜻보면 단순한 역사 기술처럼 보이지만 좀더 자세히 살펴보면 많은 사료들을 통해 체계적으로 그 역사가 정리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발해사를 우리 역사에 넣고자 한 저자의 노력이 경탄스러울 정도이다.
더보기
목차

옮긴이의 말 = 5
이 책의 번역에 대하여 = 9
유득공과 『발해고』 = 15
발해국(왕계도) = 35
성해응의 서문 = 36
박제가의 서문 = 39
유득공의 서문 = 42
목차 = 45
인용 서적 목록 = 46
1. 왕에 관한 고찰[君考] = 49
2. 신하에 관한 고찰[臣考] = 73
3. 지리에 관한 고찰[地理考] = 101
1. 『신당서』에 기록된 발해 지리 = 101
2. 『요사』에 기록된 발해 지리 = 104
3. 『청일통지』에 기록된 발해 지리 = 111
4. 관청 및 관직에 관한 고찰[職官考] = 119
5. 의식 및 복장에 관한 고찰[儀章考] = 123
6. 물산에 관한 고찰[物産考] = 125
7. 국어에 관한 고찰[國語考] = 127
8. 국서에 관한 고찰[國書考] = 129
9. 후예 국가에 관한 고찰[屬國考] = 139
1권본 『발해고』원문 = 143
부록 1권본 『발해고』(영인) = 199

더보기
저자 정보
유득공
1748년(영조 24년)에 서얼로 태어났다. 1779년(정조 3년) 박제가·이덕무·서이수와 함께 규장각 검서관檢書官에 임명되었다. 이후 여러 관직을 역임했고, 1800년 그를 아끼던 정조가 승하하자 관직에서 물러나 은거하다가 1807년(순조 7년)에 60세를 일기로 사망한다. 《발해고(渤海考)》, 《이십일도회고시(二十一都懷古詩)》, 《사군지(四郡志)》 등 문학과 역사, 지리, 풍속 등 다방면에 걸쳐 뛰어난 저술을 남겼다.
더보기
남긴 글 4
runnerlife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달 전
삼국사기를 읽을때도 동일한 느낌을 받았지만 발해고를 읽으면서도 역사에 대한 기록이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 한 번 알게 된 듯 하다. 200년 동안의 역사의 기록이기에는 많이 부족한 듯 한 느낌이며 동시대의 기록이 아닌 700년이 흘러 조선시대에 작성 되었으며 고서를 바탕으로 쓰여져서 충분한 자료가 부족하지 않았나 생각된다. 또한 발해를 우리의 역사로 넣고 있지만 기록이 없기 때문에 영토를 되찾으려 해도 그러지 못하는게 넘 아쉽다.
더보기
Cho Moonju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클래식북스에서 유득공의 발해고 발해가 친숙해지는책이다 지명이 낮설어 와닿지 않지만 의미있는 역사서를 읽은것만으로 감격한다
더보기
Young Nam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아직 나에게는 어려운 책.. 다양한 일들이 서술되어 있는데 어떤 의미인지 파악하지 못하였다. 이 책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발해와 전 후에 대한 기본 지식이 필요한 것 같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