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하트비트
쇼지 유키야 지음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펴냄
10,000 원
9,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84쪽 | 2008-01-22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미스터리색이 강한 청춘 소설로, '암흑' 속에서 귀환한 한 청년의 약속과 재회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2003년 제29회 메피스토 상을 받으며 데뷔하고, 국내에는 <도쿄밴드왜건>이란 작품으로 소개된 바 있는 쇼지 유키야의 2005년 작. 서로 다른 두 가지 이야기가 교차하다 마지막 장에서 합쳐지면서, 수수께끼가 풀리는 구성의 소설이다.<BR> <BR> 첫 번째 이야기에는 '모범생 반장과 불량 소녀'가 등장한다. 10년 전, 주인공 모범생 '반장'은 불량 소녀 '야오'에게 했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뉴욕의 '지하세계'에서 일본으로 돌아온다. 그 약속이란, 야오가 스스로 인생을 바로잡을 수 있다면, 10년 뒤에 1억 엔을 넘기겠다는 약속이다. 그러나 약속 장소에 나타난 사람은 야오의 남편이라는 사람. 야오는 3년 전부터 실종되었다고 한다. <BR> <BR> 소설의 또 다른 한 줄기는 소년과 소녀의 이야기다. 명문재벌가의 후계자 유리. 몸이 약한 유리는 이제 열 살, 부모님은 돌아가시고, 할아버지 및 친척들과 함께 고풍스러운 큰 저택에서 산다. 어느 날, 죽은 어머니의 유령이 저택에 나온다고 하는 소란이 일어난다. 할아버지가 본 어머니의 유령. 그 유령의 출현에 의해서, 소년을 둘러싸고 있는 환경이 조금씩 그려지기 시작한다. 단짝 친구인 에미와 한마는 유리를 위해서 힘을 합해 이 유령의 수수께끼를 풀려고 한다.
더보기
목차

Boy's SIDE
꿈속까지 울려 퍼진 비명
귀국
아무도 나에게 알려주지 않는다
약속
커다란 집의 조그마한 나
메구리야
무엇을 보아도 눈물이 난다
야오
어머니의 유령이 나왔다
발견
어머니 목소리가 들린다
감금
환상을 본다는 것
탈출
암흑 속에 떠오르는 환상
의뢰
나를 부르는 소리가 난다
이유
뉴욕
에미가 일어서다

Girl's SIDE
유리를 위해서 할 수 있는 것
약속의 날
진실을 알기 위해서
여러 가지 소리
누가 모든 것을 알고 있는가
진실의 목소리
무언가 움직이기 시작하고
과거의 나날
이상한 사람들과의 만남

Last Man's SIDE
추측
열쇠
초대
암흑
이해
재회
고백
이별
나날

옮기고 나서

더보기
저자 정보
쇼지 유키야
1961년 홋카이도의 아사히카와에서 태어났다. 삿포로의 광고제작사에서 근무하다가 서른 살 생일을 기점으로 작가의 길을 걷는다. 2002년 <하늘을 올려다보며 오래된 노래를 흥얼거리다>로 제29회 메피스트상을 받으면서 데뷔했다. 2006년 작품인 <도쿄 공원>은 2011년 6월에 아오야마 신지 감독에 의해 영화로 제작되었다. 쇼지 유키야는 따뜻한 감성이 돋보이는 청춘소설을 쓰면서, 젊은 세대의 꾸밈없고 섬세한 마음과 주위 관계 속에서 마음의 상처를 치료하고 희망을 발견하려는 노력을 느긋하고 조곤조곤한 언어로 그려내고 있다. 청춘소설과 가족소설에서부터 미스터리, SF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엔터테인먼트 작품을 잇달아 발표하고 있다. 한국어로 번역된 책으로는 <도쿄밴드왜건> <쉬 러브스 유> <하트비트> <모닝> <바람을 읽는 소년> <너를 위한 해피엔딩>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