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E=mc2

데이비드 보더니스 지음 | 생각의나무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3명

13,000원 10% 11,700원
397 | 2001.3.2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아인슈타인의 <a href="/browse/browse_Result.asp?CID=4618">상대성이론</a>은 너무나도 유명하다. 하지만 그것에 대해 제대로 알고 있는 이는 드물다. <BR> <BR> 이 책은 세상을 놀라게 하고, 역사의 흐름까지도 바꾼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 중에서 오로지 E=mc²이라는 하나의 공식만을 다루고 있다. 마치 살아있는 생명체를 이야기하듯, E=mc²의 탄생에서 유년기, 성장기, 장년기에 이르는 과정을 쉽고 재미있게 설명하고 있다.<BR> <BR> 이 책은 E=mc²이 태어나기 전 단계에 해당하는 질량 보존의 법칙, 에너지 보존의 법칙 등이 어떻게 정립되었는가에 대한 설명으로 시작한다. 아인슈타인 이전에는 에너지와 질량이 별개가 각각 독립적인 것이라고 생각되었으나, 아인슈타인은 에너지와 질량이 동등한 것이라고 주장하게 된다. <BR> <BR> 책의 중반부에는 전쟁의 소용돌이 속에서 원자 폭탄 제작에 뛰어들었던 나치 독일과 미국의 과학자들의 경쟁이 그려진다. E=mc²이 살육을 위한 도구로 이용되는 운명에 처하게 된 것이다. 또한 책의 후반부에는 공식이 종양을 찾아내는 의료기구나, 텔레비전이나 화재 경보기와 같은 가전 제품들에 쓰이게 되는 개념에 대해서 설명한다. <BR> <BR> E=mc²가 걸어온 길에는 많은 천재 과학자들의 숨은 이야기가 있다. 아인슈타인은 물론이거니와, 자신을 이끌어준 스승에게 맹목적으로 충성했던 마이클 패러데이, 여자라는 이유로 차별받지 않기 위해 우주의 법칙을 연구하게 되었다는 에밀리 뒤 샤틀레가 그들이다. 에필로그에는 E=mc²의 일생과 직간접적으로 관련있는 과학자들에 대한 짤막한 소개가 덧붙어 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