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니벨룽의 노래 (미하엘 쾰마이어가 들려주는)

미하엘 쾰마이어 지음 | 동아시아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2명

9,000원 10% 8,100원
200 | 2005.9.21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중세 독일어로 씌어진 영웅 서사시, '니벨룽의 노래'를 신화 작가 미하엘 쾰마이어가 새롭게 썼다. '독일 기사문학의 최고봉'으로 손꼽히는 이 작품은 고대 북유럽의 서사시집인 <에다 Edda>에 있는 다양한 설화들과 여기저기 퍼져 있던 북부 지방의 신화 모티프들로 꾸며져 있다. 글로 씌어지기 전에는 노래로 불리면서 구전되었고, 시간을 거듭하면서 서사시의 형태를 갖추게 되었다.<BR> <BR> 독일과 오스트리아, 스위스의 많은 작가들이 <니벨룽의 노래>를 소재로 새롭게 재구성하거나 변형해 다양한 작품들을 창작했다. 총 35편의 서로 다른 필사본과 단편들이 전해지며, 그 중 프리드리히 헵벨의 비극 '니벨룽엔'과 리하르트 바그너의 오페라 '니벨룽의 반지'가 유명하다. 미하엘 쾰마이어가 들려주는 <니벨룽의 노래>는 사건이 압축적이면서 빠르게 진행되고, 인물들의 성격이나 마음의 변화가 두드러진다.<BR> <BR> 중세 시대, 어떤 기사가 모험의 길을 떠나고, 어느 숲에서 용과 싸워 승리한다. 용에서 흘러나온 피는 그의 온몸을 붉게 물들이고. 그는 결코 죽지 않는 용사가 된다. 그러나 그때 우연히 보리수 나뭇잎 하나가 기사의 등에 떨어지면서 치명적인 아켈리스건을 만든다. 결국 그는 절친한 관계에 있던 다른 기사에게 칼을 맞아 죽고 만다.<BR> <BR> <니벨룽의 노래>는 이 짤막한 이야기를 중심으로 갖가지 이야기들이 그물처럼 얽혀 있다. 니벨룽의 어마어마한 보물을 지키고 있는 요정 알베리히 이야기, 지크프리트, 크림힐트, 브륀힐트 사이에서 벌어지는 사랑과 결혼, 죽음에 관한 이야기, 훈족과 부르군트족의 싸움과 멸망에 관한 일화, 575년 살해된 메로빙 왕조의 지기베르트에 관한 역사적 사건, 북유럽에 전해지던 동화의 모티프들이 뒤섞여 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2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