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청춘 파산 (제2회 한국경제 청년신춘문예 당선작)
김의경 지음
민음사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72쪽 | 2014-03-0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잘못한 것도 없이 빚더미에 갇혀 버린 한 여성이 10일 동안 '상가수첩' 아르바이트를 하며 겪은 일을 유쾌한 입담과 현장감 넘치는 대화로 그린 소설. 제2회 한국경제 청년신춘문예 당선작으로, 청년 파산, 청년 실업 등 오늘날 청춘들이 당면한 위축된 현실을 상가수첩 아르바이트로 생계를 유지하는 백인주의 삶을 통해 실감나고 흥미롭게 그렸다.<BR> <BR> 신용 불량자 신분으로 인해 일자리라고는 아르바이트밖에 구할 수 없고, 사채업자의 눈을 피하기 위해 가방 속엔 온갖 종류의 가발을 넣어 다녀야 하며, 빚 독촉 서류들에 대항하기 위해 밤새워 파산법을 공부해야 하는 서른셋의 백인주. 빚과 함께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수많은 청춘의 얼굴인 백인주는 작가 김의경의 자화상이기도 하다.<BR> <BR> 실제로 작가는 소설 속 인주처럼 열일곱 솜털 같은 나이에 집안의 부도를 겪으며 아르바이트 시장으로 몰렸다. 사채업자들의 방해 때문에 하고 싶은 일은커녕 한 군데에서 일하는 것조차 힘들었던 작가는 주어진 삶에 가장 알맞은 형태인 아르바이트를 하며 틈틈이 글을 썼다. <BR> <BR> "지극히 개인적인 체험이라고 생각했던 경험이 나만의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나는 수많은 아르바이트를 거치면서 깨닫게 됐다. 세상에 빚 때문에 고생하는 사람은 빚처럼 널려 있다. 빚의 덫에 걸려든 사람들에게 이 소설이 아주 작은 위로가 되어 줄 수 있다면 좋겠다." 주인공 백인주는 머리 위에 거대한 빚을 이고도 주눅 들지 않고 끈질기게 살아남아 끝내 꿈을 찾아 간다.
더보기
목차

사당동
신림동
청담동
신당동
장충동
대림동
노량진동
평생학습관
연희동
신대방동
개포동

당선 소감

더보기
저자 정보
김의경
1978년 서울 출생. 성균관대 국문과를 졸업했다. 2014년 《한국경제》 청년신춘문예에 『청춘 파산』이 당선되며 등단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