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존 르 카레 지음 | 열린책들 펴냄

진짜 첩보원들의 세계를 알고 싶을 때
흔한 첩보 영화의 화려한 환상을 깨뜨리는 소설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6명

14,800원 10% 13,320원

이럴 때 추천!

무기력할 때 ,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냉전시대 #소련 #스마일리 #스파이 #첩보
552 | 2005.7.5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스파이 스릴러의 대가, 존 르 카레의 전작 19편이 정식 판권 계약을 맺고 출간된다. 2005년 여름 가장 먼저 선보이는 소설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는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와 함께 르카레의 양대 걸작으로 손꼽힌다. 1960년대 미소 간 냉전 상황으로 스파이전이 심화되던 당시, 영국을 충격에 빠트린 케임브리지 출신 엘리트의 소련 이중간첩 사건을 소설로 재구성한 작품.<BR> <BR> 수십 년 전 모스크바는 영국 정보부 내에 자신들의 스파이를 심어 놓는다. 그리고 지금 그 스파이는 정보부 최고위직에 올라 있다. 모든 작전이 그로 인해 수포로 돌아가고, 중요한 정보망은 그대로 노출되는 상황이다. 혐의자는 정보부장을 포함한 최고위 간부 네 명. 과연 그중 스파이는 누구인가? 은퇴한 정보부 요원 조지 스마일리는 어떤 동료도, 그 누구도 믿지 못할 상황에서 혼자 힘으로 사건을 해결해야 한다.<BR> <BR> <오너러블 스쿨 보이>, <스마일리의 사람들>로 이어지는 '카를라를 찾아서' 3부작의 첫 번째 작품이다. 스마일리와 소련 정보부 우두머리 카를라의 대결을 다루는 이 시리즈는 행동보다는 두뇌와 기지로 상대를 제압하는, 스파이 같지 않은 스파이 '조지 스마일리'의 개성과 매력을 한 껏 느끼게 해준다. 1979년에는 알렉 기네스 주연의 BBC 미니시리즈로 제작되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