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창의적인 아이로 키우는 발도르프 음악교육 (유년기에 필요한 균형과 조화)

김현경 지음 | 물병자리 펴냄

창의적인 아이로 키우는 발도르프 음악교육 (유년기에 필요한 균형과 조화)

나의 별점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0,000원 10% 9,000원
172 | 2013.11.20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피아니스트이자 음악치료사로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저자가 그간의 상담과 교육을 바탕으로 유년기 아이들에게 적합한 발도르프 교육, 특히 음악을 통해 아이가 세상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을 갖게 하는 교육 방법과 그 배경을 쉽게 설명한 책이다.<BR> <BR> 발도르프 교육을 창시한 루돌프 슈타이너는 당시 주입식 교육을 비판하며 ‘아이들의 영혼과 정신, 육체를 조화롭게 성장시키는 것이 올바른 교육’이라 강조했다. ‘교육예술’을 추구하는 발도르프 교육은 아이들 발달 과정에 따라 음악을 듣고, 그림을 그리고, 몸을 쓰면서 자신과 세상을 배우게 한다. 슈타이너는 물질주의 관점에서의 인간 이해와 그것에 따른 교육학을 거부하고, 아이들에게 일어나는 다양한 발달과정과 변화과정을 명백하게 설명한다. <BR> <BR> 발도르프 교육이 추구하는 ‘교육예술’이란 교육은 예술이며, 예술처럼 창조적으로 구성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만약 발도르프 교육이 그 근원지인 독일과 똑같은 수업재료로만 가능하다고 하면 그것은 진정한 의미의 발도르프 교육이 아니다. 발도르프 교육의 본질을 지키고 상황에 맞게 활용하며 재창조할 수 있기를 바라는 저자의 간절한 마음이 이 책의 출간으로 이어졌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