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그림책을 읽자 아이들을 읽자
최은희 지음
우리교육
 펴냄
15,000 원
13,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23쪽 | 2006-03-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교사이자 아동문학 연구자인 저자가 책이라는 대상 자체보다는 아이들의 마음에 초점을 맞추어 바라본 그림책 이야기. 실제 수업시간에 그림책을 읽어주고 진행한 아이들과의 소통을 통해 책 읽기란 어떤 의미를 지녀야 하는지, 교사와 학부모는 어떤 생각으로 아이들과 책을 읽어야 할지, 해법을 제시한다.
더보기
목차

|결 고운 봄바람이 되고

더보기
저자 정보
최은희
초등학교 때까지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 충북 청풍에서 동화책 대신 엄마의 옛이야기를 듣고 자랐다. 내 문학의 젖줄은 엄마가 들려준 옛이야기로부터 시작되었다. 1990년 오월문학상을 받고 시인으로 살아가겠노라 마음먹었지만, 시집(詩集)도 못 낸 채 시집만 갔다. 큰아들 덕분에 우연히 만난 그림책에 홀려 이십 년이 넘도록 그림책 동네를 기웃거리며 살다 보니, 『그림책을 읽자 아이들을 읽자』(우리교육), 『나를 불편하게 하는 그림책』(낮은산), 『학교로 간 그림책』(상상의힘)을 썼다. 공주와 춘천교대대학원에서 ‘초등국어교육’과 ‘아동문학교육’을 공부하였다. 현재는 공주·춘천교대대학원에서 ‘그림책론’을 가르치며, 에듀니티 행복한연수원에서 ‘학급에서 활용하는 그림책 이야기’ 직무연수 동영상 강의를 하고 있다. 나이 마흔 즈음에 ‘공부’하는 재미를 알아 스승을 모시고 십 년 넘게 ‘천안느림어린이문학’에서 인문학 공부를 하다가 ‘신화와 꿈 아카데미’로 놀이터를 옮겼다. 인생의 오후, 삶의 나침반을 오로지 놀이에 맞추고 사는 철부지 중년, 초등학교 교사이다.
더보기
남긴 글 1
우연한여행자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2015-17) 3월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