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첫 문장 못 쓰는 남자 (베르나르 키리니 소설)
베르나르 키리니 지음
문학동네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80쪽 | 2012-10-3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촉망받는 젊은 프랑스어권 작가에게 수여하는 보카시옹 상 수상작. 벨기에 작가 베르나르 키리니의 첫 소설집으로, 꿈과 현실의 경계를 무너뜨린 16편의 환상적 단편들로 구성되어 있다. 수수께끼 같은 존재들을 둘러싼 예측불허의 생각들은 지금껏 우리가 경험해보지 못한 이야기, 상상해보지 못한 세상을 만들어낸다.<BR> <BR> 첫 문장에 대한 번민으로 글을 쓰지 못하는 소설가, 하늘로 솟아오르는 철학자, 거리를 내달리는 자전거 인간, 2년 60일 8시간 25분 동안 택시를 타고 있는 손님… 수수께끼 같은 인물들이 시공간을 넘나들며 펼쳐 보이는 기상천외한 세상. 베르나르 키리니는 풍자가 가득 담긴 초현실적인 상황을 읊조리듯 진지하게 이야기하면서 독자의 허를 찌른다.
더보기
목차

첫 문장 못 쓰는 남자
침입자
거짓말 주식회사
가게들(아홉 편의 짧은 이야기)
‘마타로아’ 호의 밀항자
높은 곳
박물관에서
블록
내 집 담벼락 속에
끝없는 도시
마지막 연주
『크누센주의, 그것은 사기 협잡』
펼쳐진 책
『단검에 찔린 유명인들에 관한 안내서』
물뿌리개
플란의 정리

옮긴이의 말-피에르 굴드와 함께 내려다보는 존재의 드라마

더보기
저자 정보
베르나르 키리니
1978년 벨기에에서 태어났다. 2005년에 발표한 첫 소설집 『첫 문장 못 쓰는 남자』로 보카시옹상을 수상했고, 2008년에 두번째 소설집 『육식 이야기』로 빅토르 로셀 상과 스틸상을, 2012년 출간된 세번째 소설집 『아주 특별한 컬렉션』으로 ‘그랑프리 드 리마지네르’ 상을 수상했다. 키리니는 환상적이면서도 철학적인 단편들로 프랑스 문단에서 에드거 앨런 포, 보르헤스, 마르셀 에메의 계보를 잇는 작가로 평가받고 있다. 2017년 현재 프랑스 부르고뉴 대학에서 법학을 가르치며, <르 마가진 리테레르> 등 여러 문예지에 글을 기고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