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여행 색에 물들다
강미승 지음
눈과마음(스쿨타운)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12쪽 | 2008-03-13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수년간 세계 곳곳을 누빈 저자의 여행과 인생, 색에 대한 남다른 시선을 보여주는 여행 에세이. 단순한 여행의 후기가 아닌 '치료'로서의 색과 감성적인 글이 조화를 이뤄 컬러 테라피(Color Therapy)의 효과를 함께 경험할 수 있게 하는 특별한 기능을 지니고 있다.<BR> <BR> 각박한 일상을 떨치고 세상으로 나온 저자가 여정을 거듭하면서 느낀 감정들을 '색'으로 분류하고 사진과 글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표현하는 이 책은 낯선 곳에 대한 두려움이 설렘으로, 즐거움이 그리움으로 변하면서 선명하고도 다양한 색으로 가득 채워지는 과정을 보여준다. 저자는 여행지 곳곳에 숨겨진 다채로운 컬러를 통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는 에너지와 가능성을 충전하여 또 다른 여행을 꿈꾸면서 살아가라고 말한다.
더보기
목차

INVITATION; 컬러를 입을 준비가 되었나요?

BLUE 시작이 낯설다
Prepare myself; 여행 전 준비해야 할 것
Coffee; 사람 사는 곳은 다 똑같아
Transit; 떠난 뒤에야 내가 어리석었음을
Sky in the night; 그냥 하늘 위일 뿐
Airport; 혼자라는 지독한 진실
Good morning; 깨어 있는 사람은 분명 있다
Traffic mark; 난 어디로 가는 걸까?
Free ticket; 어디서든 타도, 내려도 좋다
Station; 저마다 다른 기다림
Street food; 더운 나라의 공통점

GREEN 왠지 꿈꾸고 있는 것 같아
Sonloup; 내려갈 이유가 충분합니까?
Bottle; 그 어느 것도 하찮지 않음을
Mart; 뭐든 담을 수 있는 자유
Telephone; 존댓말 하는, 그런 사이
Window & door; 당신의 하루와 함께하고 싶다
Zaanse Schans; 엄마가 꿈꾸는 집

PINK 새로움, 그리고 아름다움
Key; 다시 태어난 자유로움
Vintage; 상상 + 상상
Sketch; 시간 붙잡기
Flamingo; 당신 없이 살 수 없어
Hand; 나이에 맞는 아름다움
Flower; 사랑하는 방식
Band; 가능한 많은 것을 사랑하기

ORANGE 점점 익숙하고 능숙해지다
AM 6:33; 일찍 일어나는 법
Tag; 소중함을 늘 외울 것
Oldies but goodies; 난 언제나 가능하지!
Thailand; 낯선 곳에서 만난 낯익음
Girls; 꼬마와 친구 하는 법
PM 7:05; 당신은 노을을 어떻게 감상하나요?
Money; 진짜 착해지는 법
Toilet; 사진을 잘 찍는 법
Birthday; 그저 365일 중 하루일 뿐

BROWN 상처 이겨내기
Ice cream; 괜찮아, 괜찮아
To my feet; 나를 위해 힘내줄래?
Horse; 당근이 필요한 시간
Step up; 어려운 건 없어
Stray cat; 영원히 길을 잃지 않는 법
Me; 나에게로 가까이
Fix; 마음까지 고치는 아저씨
Sunset; 마음속의 공원

YELLOW 그 냄새가 몹시 그립다
Subway; 조금만 zoom in 하면
Raining; 추억은 그냥 추억하기
McDonald’s; 아이라서 좋은 것
Worker; 내 사과를 받아줄래요?
Sign; 내가 만일 나를 표현한다면
From Laos; 법이 필요 없는 곳
Cook; 만 그릇의 아름다운 도전

VIOLET 조금은 느리게, 천천히
Self camera; 현재의 나를 사랑하기
Step by step; 느림의 미학
Prey; 희망이란 기적
Rest; 추억대로의 기억
Walk; 어떤 선택
Game; 또 다른 꿈을 준비했나요?

RED 열정, 그리고 위험
NO, NO, NO; 세상보다 더 혹독한 금지
Kuta; 누구나 늘 옳을 순 없지
Market; 어차피 잃을 거라면
Emirate Airline; 모르니까 좋았어
Chair; 나의 의자로 돌아와 줘
Coke; 중독은 열정과 집착의 시소게임
Gogh; 멈추고 싶은 순간
Car; 선입견 깨부수기

WHITE 또 다른 나로 채워가다
Upset; 가끔은 좋은 잠수
Rent; 그의 여유를 빌리다
One dollar!; 의욕을 상실한다는 건
Back view; 뒷모습은 또 다른 나
Cheating shooting; 비밀 놀이
Number plate; 의미를 붙이느냐 마느냐
Receipt; 나의 여행 역사
Dubai; 외로움 받아들이기
Party girls; 철없이 의심 없이 신나게
Kiss; 잃어버린 마음을 쓸어 담다
Hotel voucher; 나를 위한 선물

BLACK 끝이 시작을 낳다
Daybreak in Harajuku; 마음의 소리를 듣는 곳
Camera; 카메라의 법칙
Free hugs; 그 어떤 위로보다 큰
Shadow; 매일이 허구처럼
Shopping; 인생은 여행지에서의 쇼핑과 같아
New York; 혼란이 질서인 도시
Cool stuff; 세상에 미련이 많은 사람
Wedding; 또 다른 시작
Black dress; 내 마음은 세일 중
Mime; 사랑을 시작할 때의 약속
London; 다시 가고 싶지 않은 이유
Devils; 외향적입니까, 내향적입니까?
Night building; 돌아가야 해
Bye; 낯설음을 위해 떠나기

Missing note 나를 깨워줘, 처음 시작하는 것처럼

더보기
저자 정보
강미승
‘No rules, Like Wind’란 모토 아래 ‘fridea’ 혹은 ‘뿌리다’란 별칭으로 불린다. 언제나 글을 쓰고, 때론 그림을 그리고, 가끔 사진을 찍고, 필요에 따라 디자인도 하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99년 일간스포츠 명예 기자로 시작해 여러 잡지에서 왕성한 프리랜서 활동을 하다가 <BOOM>, <seventeen>, <ecole> 등에서 패션 & 피처 에디터로 활동했다. 더 이상 잡지사에 소속된 채로 잠식되고 싶지 않아 2007년, 여행을 핑계로 프리를 선언했다. 온&오프라인 숍 <olivetheycity>의 스타일 및 비주얼 PD를 거쳐 잡지 <ALICE&>과 <ecoleLUXE>, <bar&dining>, <city life>, <the traveller>를 비롯해 브랜드 <버커루>와 <U.G.I.Z>, <현대카드>, <TNGT> 제작물 등을 만들어왔다. 지은 책으로 『여행, 色에 물들다』가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