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교양 있는 10대를 위한 우리말 문법 이야기 (주시경 선생님의 국어 문법 16강)
최경봉 지음
이론과실천
 펴냄
18,000 원
17,1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48쪽 | 2013-09-12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대학교에서 국어학을 가르치면서 대중을 위한 우리말 책을 꾸준히 펴낸 최경봉 교수가 쓴 청소년을 위한 국어 문법 책이다. 우리말 문법과 맞춤법의 개척자인 주시경의 목소리를 통해서 오늘날 우리 청소년들의 문법 공부 고민을 해결해 줄 깊이 있는 강의를 재미있고 생생하게 들려준다.<BR> <BR> 우리말 문법의 역사적 변화 과정을 보며 왜, 어떻게 변화했는지 비교하면서 우리가 납득하지 못했던 현대 학교 문법을 이해하게 된다. 또한 문법에 대한 내용뿐만 아니라, 언어의 일반적인 특징, 우리말만이 가진 특성, 국어사전의 장점과 활용법까지 담겨 있어서 청소년들의 국어 공부에 단단한 토대를 닦아준다.<BR> <BR> 이 책의 내용 범위는 중학교 문법 영역 전체이다. 이 책을 통해 학생들의 언어 능력 중 문법에 대한 기초 지식을 다져주고, 문법과 표준어가 역사적으로 어떻게 변화되었고 선택되었는지를 차근차근 짚어보면서, 문법을 통해 우리말을 더욱 잘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BR> <BR> 뿐만 아니라 언어는 우리 생활의 문제이기 때문에 우리의 삶에서 언어와 문자의 역할은 무엇인지 어떠해야 하는지 깊이 있는 질문을 던지고 함께 고민하기도 한다. 문법과 독서, 문법과 사전, 문법과 사회 등의 관계도 함께 볼 수 있는 통찰의 시각으로 이야깃거리를 제공하기 때문에 생각거리와 읽을거리가 풍부하다.
더보기
목차

머리말 문법은 우리말 세계를 보여 주는 지도

1부 우리말의 세계
첫 번째 강의▷ 우리말에서 우리의 얼을 어떻게 확인할 수 있을까?
두 번째 강의▷ 우리말을 잘하면 외국어도 잘할까?
세 번째 강의▷ 한글 맞춤법은 왜 어려울까?
네 번째 강의▷ 말은 변하는 것이 좋을까, 변하지 않는 것이 좋을까?
다섯 번째 강의▷ 좋은 말과 나쁜 말은 타고난 것일까?

2부 문법의 세계
여섯 번째 강의▷ 문법은 왜 배우는 걸까?
일곱 번째 강의▷ 품사를 구분하는 일은 너무 어려워
여덟 번째 강의▷ 문장에 우리의 생각이 어떻게 담길까?
아홉 번째 강의▷ 조사와 어미는 우리말 문장의 핵심 고리
열 번째 강의▷ 말은 쪼갤 수 없을 때까지 쪼개 봐야 안다고?
열한 번째 강의▷ 단어는 어떻게 만들어질까?
열두 번째 강의▷ 소리를 실은 문자의 운명은?
열세 번째 강의▷ 소리와 소리가 마주치면 소리가 변한다?

3부 사전의 세계
열네 번째 강의▷ 사전은 어디에 쓰지?
열다섯 번째 강의▷ 어떤 사전이 좋은 사전일까?
열여섯 번째 강의▷ 사전은 어떻게 만들어질까?

찾아보기
참고 문헌

더보기
저자 정보
최경봉
원광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 원광대학교 국어국문학과에서 국어학을 가르치면서 어휘 의미론, 국어학사, 국어 정책과 관련한 연구를 하고 있다. 『우리말의 수수께끼』(공저), 『우리말의 탄생』, 『한글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공저), 『한글민주주의』, 『우리말 관용어 사전』, 『어휘 의미론』, 『근대 국어학의 논리와 계보』 등을 저술하였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