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클래식 보물창고 5)
윤동주 지음
보물창고
 펴냄
9,500 원
8,5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무기력할 때
읽으면 좋아요.
#그리움
#시집
#자화상
166쪽 | 2011-04-25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서시'를 비롯해 '별 헤는 밤', '자화상', '참회록' 등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애송하는 시를 지은 윤동주. 초.중.고등학교 국어 교과서에 실린 20여 편의 시들을 비롯해 문학적 비중과 가치를 고려한 작품, 총 99편의 시와 4편의 산문을 한데 모아 펴낸 윤동주 시집이다. <BR> <BR> 기존의 판본과 달리 어린이라면 누구나 쉽게 읽을 수 있는 윤동주의 동시들을 제2부에 모아 놓았다는 점, 시대의 아픔을 함께하는 '청년 윤동주'의 순수하고 열정적인 면모를 살필 수 있는 산문을 수록했다는 점, 그리고 시인의 극적인 생애와 시 세계와의 연관성을 짐작해 볼 수 있도록 상세한 연보를 덧붙였다는 점 등이 이 책의 특징이다.
더보기
목차

|제1부|별 헤는 밤
서시|새로운 길|자화상|소년|눈 오는 지도|코스모스|풍경|바다|내일은 없다|눈 감고 간다|길|간판 없는 거리|종달새|병원|바람이 불어|초 한 대|가슴1|가슴3|위로|장|슬픈 족속|아우의 인상화|참회록|트루게네프의 언덕|별 헤는 밤

|제2부|오줌싸개 지도
귀뚜라미와 나와|반딧불|산울림|오줌싸개 지도|해바라기 얼굴|굴뚝|고향 집|편지|못 자는 밤|밤|아기의 새벽|빨래|참새|햇빛·바람|버선본|거짓부리|빗자루|만돌이|무얼 먹고 사나|조개껍질|기왓장 내외|햇비|병아리|닭|비행기|둘 다|봄|나무|개|눈|사과|할아버지|눈|겨울|호주머니

|제3부|흐르는 거리
산골 물|거리에서|공상|남쪽 하늘|비둘기|이별|꿈은 깨어지고|황혼|닭|산상|오후의 구장|양지쪽|고추밭|아침|비 뒤|곡간|유언|비로봉|명상|달같이|이적|흐르는 거리

|제4부|또 다른 고향
돌아와 보는 밤|태초의 아침|또 태초의 아침|새벽이 올 때까지|무서운 시간|십자가|삶과 죽음|간|봄|그 여자|사랑의 전당|소낙비|팔복|흰 그림자|사랑스런 추억|쉽게 씌어진 시|또 다른 고향

|제5부|달을 쏘다(산문)
달을 쏘다|별똥 떨어진 데|화원에 꽃이 핀다|종시

윤동주 연보|엮은이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윤동주
1917년 12월 30일에 태어나 1945년 2월 16일에 옥사한 일제강점기의 독립운동가, 시인, 작가이다. 윤동주가 사망한 지 6개월 지나서 일제로부터 독립했으므로 생전에 조국의 독립을 보지는 못했다. 일본 유학 중, 1943년 항일운동을 했다는 혐의로 일본 경찰에 체포되어 후쿠오카 형무소(福岡刑務所)에 투옥, 100여 편의 시를 남기고 27세의 나이에 옥중에서 요절하였다. 사인이 일본의 소금물 생체실험이라는 견해가 있고 그의 사후 일본군에 의한 마루타, 생체실험설이 제기되었으나 불확실하다. 사후에 그의 시집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가 출간되었다. 민족적 저항시인, 강인한 의지와 부드러운 서정을 지닌 시인으로 평가되며, 그의 시는 생활에서 우러나오는 내용을 서정적으로 표현하였으며, 인간과 우주에 대한 깊은 사색, 식민지 지식인의 고뇌와 진실한 자기성찰의 의식이 담겨 있다고 평가된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