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다가올 미래는 어떤 모습일까?
새로운 세상에 대한 통찰력을 주는 책

한 우물에서 한눈팔기 (서로 다른 생각들의 향연, 창의융합 콘서트)
주영하 외 12명 지음
베가북스
 펴냄
15,000 원
13,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불안할 때
고민될 때
읽으면 좋아요.
#창의성
#창조
#통찰력
#혁신
304쪽 | 2014-08-2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b>“강신주, 송길영, 김홍탁 주영하 등 <BR> 대한민국 최고의 리더 13인이 한자리에 모였다”<BR> <BR> 기술과 인문학이 융합하는 신개념 멀티콘서트의 감동이 책으로! </b><BR> <BR> 2012년 8월 처음 개최되고 지금까지 1,300여명이 현장에 참석했으며 <BR> 10만 명 이상이 강연을 시청할 정도로 많은 지성인들의 호응을 받았던 <BR> ‘창의융합 콘서트’가『한 우물에서 한눈팔기』책으로 출간되었다.<BR> <BR>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사회, 쏟아지는 첨단 기술과 정보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필요한 것은 한 우물만 파던 뚝심이 아니라, ‘새로운 가치’를 이끌어내는 창의성과 통찰력이다. 가까운 미래조차도 쉽게 예측하기 힘든 이때에 미래를 내다보는 통찰력을 얻고, 남들과 다른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그 질문에 답하기 위해 철학자 강신주, 다음소프트 송길영, 제일기획 김홍탁, 민속학 교수 주영하 등 이 시대 대표 크리에이티브 13명의 리더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BR> <BR> 이 책은, 기술과 인문의 융합을 주제로 각 분야 전문가들의 직접적인 소통과 교류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된 ‘창의융합 콘서트’를 기반으로 제작한 단행본이다. 이공학 및 인문, 사회, 문화 등 다종다양한 전문가들의 강연을 통해 깊은 지식과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통찰력을 엿볼 수 있어, 자신의 분야가 아닌 다른 분야에서의 지식과 기술, 재능을 공유할 수 있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다. 스스로가 속한 분야를 넘어 유연한 사고를 키우고 새로운 세계를 향한 통찰력을 얻고자 하는 대학생, 기업가, 공무원, 지식인들에게 이 책이 그 방향을 제시해줄 것이다.<BR> <BR> <img src="http://image.aladin.co.kr/img/img_content/8992309880_04.jpg" border="1" align="center" vspace="10"><br clear=left>
더보기
목차

추천사

콘서트에 앞서

Chapter 1. 창조의 원천, 호모 컨버전스

통섭이고 융합이고 다 헛소리?!|강신주
신개념 다큐 지식채널e의 탄생|김진혁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창의융합형 인재|윤경로
Talk show + 융합하라, 창의가 주어질지니

Chapter 2. 테크네, 기술과 예술은 원래 하나였다
From Technology to Music|여운승
은평구에 사는 완주군민|밥장
Talk show + 경계를 뛰어넘을 때 생기는 일

Chapter 3. 영화 속 창조의 재발견
예술이 추동하는 기술, 기술이 추동하는 예술|강유정
영화 속 바이오테크놀로지|박태현
Talk show + 기술과 허구가 만나 판타지가 되다

Chapter 4. 구해줘, 로봇!
김치는 산업, 김장은 문화|주영하
로봇, 새 문화를 열다|한재권
Talk show + 기술이 지키는 문화, 기술이 만드는 문화

Chapter 5. 욕망을 읽으면 기술이 보인다
빅 데이터, 세상을 읽다|송길영
인공지능과 로봇이 바꾸는 사회|정지훈
Talk show + 더 나은 삶을 향한 한 걸음

Chapter 6. 한국형 히든 챔피언의 비결
새로운 기술 트렌드에 따른 신사업 전략|김홍탁
무거운 근대성과 20세기 공장의 역사|이용훈
Talk show + 창의가 실현되기까지

더보기
저자 정보
주영하 외 12명
음식을 문화와 인문학, 역사학의 시선으로 해석하고 연구하는 음식인문학자. 마산에서 태어나 서강대학교에서 역사학을, 한양대학교 대학원에서 문화인류학을 공부했다. 1998년 중국 중앙민족대학교 대학원 민족학·사회학 대학에서 〈중국 쓰촨성 량산 이족의 전통 칠기 연구〉로 민족학(문화인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학대학원 민속학 담당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2007~2008년 일본 가고시마대학교 심층문화학과에서, 2017~2018년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학교(UBC) 아시아학과에서 1년간 방문교수로 지냈다. 저서 《음식전쟁 문화전쟁》, 《그림 속의 음식, 음식 속의 역사》, 《음식인문학》, 《식탁 위의 한국사》, 《장수한 영조의 식생활》, 《밥상을 차리다》, 《한국인, 무엇을 먹고 살았나》 등은 주로 한국음식의 역사와 문화를 살핀 책이다. 또한 저서 《중국 중국인 중국음식》, 《차폰 잔폰 짬뽕》, 《맛있는 세계사》와 역서 《중국 음식 문화사》, 그리고 감수하고 특집글을 쓴 《밀크의 지구사》, 《아이스크림의 지구사》, 《빵의 지구사》, 《위스키의 지구사》, 《차의 지구사》, 《초콜릿의 지구사》, 《치즈의 지구사》, 《커리의 지구사》, 《피자의 지구사》, 《향신료의 지구사》 등이 있다. 이러한 작업을 통해 음식의 역사와 문화가 지닌 세계사적 맥락을 살피는 연구도 꾸준히 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2
문경태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 안다고 해서 내 삶이 변하는 게 아니에요. 그런데 사랑하면 알게 되고, 사랑하면 내 삶이 변해요. P32 - 우주의 시간 150억 년을 1년으로 축소할 때 인류가 역사를 만들어간 시간은 1초. P42
더보기
Limhyo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예전에야 뚝심있게 한길만 쭈욱 가서 성공하겠다는 말을 많이 들었고 그런것이 멋져보였는데 요즘은 한가지만 잘한다고 해서 될 일이 아니다. 사회에서도 그런걸 원하고 있고. 문과생인 나는 이과는 어렵다,모르겠다 핑계삼아 피하긴 했는데 그래도 알긴 알아야겠네 ㅠ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