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박쥐
박찬욱 외 2명 지음
그책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72쪽 | 2009-04-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박찬욱 감독이 10년 넘게 고심해온 시나리오 <박쥐>를 소설로 재구성한 작품. 흡혈귀가 된 신부와 그 친구의 아내, 극한의 상황에서 만난 두 남녀의 위험한 사랑과 그로 인해 벌어지는 잔혹한 사건들, 그리고 그들을 둘러싼 인물들을 통해 인간의 내면에 공존하는 선과 악, 죄의식과 욕망의 문제를 치밀하게 그려냈다. 에밀 졸라의 <테레즈 라캥>에서 영감을 얻은 작품이다.<BR> <BR> 기적을 갈구하는 병든 자들 앞에, 어느 날 홀연히 죽음에서 다시 살아남으로써 스스로 기적을 실현한 한 남자가 나타난다. 사람들은 그를 성자라 부르며, 병든 몸을 치유받고자 몰려들기 시작한다. 하지만 그는 바로 정체 모를 피를 수혈 받아 흡혈귀가 된 신부 상현. <BR> <BR> '살인하지 말라'는 신의 계명과, 인간의 피를 마시지 않고는 생명을 유지할 수 없는 육체적 현실 앞에서 갈등하던 상현은 결국 식물인간이 되어 병원에 누워 있는 친구 효성의 피와 고아인 자신을 돌보아준 노신부의 피를 빨아 먹으며 흡혈귀로의 삶을 시작한다. <BR> <BR> 한편 어린 시절 부모에게 버림받고 수양딸로 들어가 병약한 남편, 강우를 수발하며 '간호인형'으로 살아가던 태주는 어느 밤, 상현과의 강렬한 만남을 통해 분노와 권태로 짓눌려 있던 일상에서 자신을 구해줄 한줄기 빛을 발견한다. 결국 상현과 태주는 치명적인 사랑 속으로 점점 빠져들고, 강우를 살해할 계획을 세우는데…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01장 붕대 감은 성자
02장 오아시스 모임
03장 피맛
04장 내가 다리를 벌리면 너는 가위를 집어넣으렴
05장 그가 나를 데려다주리라
06장 천국을 현현하는 여자
07장 참으로 복된 밤
08장 피로 맺은 계약
09장 성가신 먹구름
10장 밤낚시
11장 안개
12장 해를 보여드릴게요
13장 애도의 절차
14장 이브가 태어나다
15장 포식과 향연
16장 괴물일까, 성자일까
17장 마지막 합일

에필로그
작가후기

더보기
저자 정보
박찬욱 외 2명
1992년 〈달은... 해가 꾸는 꿈〉을 통해 영화감독으로 데뷔했다. 〈공동경비구역 JSA〉 〈복수는 나의 것〉 〈올드보이〉 〈친절한 금자씨〉 〈싸이보그지만 괜찮아〉 〈박쥐〉 〈스토커〉 〈아가씨〉 등의 작품을 만들었다. 지은 책으로 『아가씨 가까이』 『아가씨 각본』 『박쥐 각본』 『싸이보그지만 괜찮아 각본』 『친절한 금자씨 각본』 『박찬욱의 몽타주』 『박찬욱의 오마주』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