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이보시오 낭군님아 이내 심중에도 천하가 담겼다오 (박씨전)
장주식 지음
나라말
 펴냄
10,000 원
9,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184쪽 | 2013-04-30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국어시간에 고전읽기 시리즈 4권. 「박씨전」은 남자보다 더 뛰어난 능력을 가진 박씨를 통해 남성 권력자들의 무능을 꾸짖으며 청나라에 짓밟힌 조선 백성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작품이다. 원전의 맛을 그대로 살리면서도 누구라도 쉽게 읽을 수 있도록 풀어썼다.<BR> <BR> 한글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아이들에게 어떻게 하면 고전 소설을 쉽게 접하게 할지 고민하며, 낯설고 어려운 어휘는 쉽게, 긴 문장은 짧게 다듬고, 갖가지 유래는 맛깔스럽게 풀어내기 위해 애를 썼다. 고전의 맛을 더해 주는 그림과 작품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유익한 정보 쌈지, 그리고 ‘「박씨전」 깊이읽기’는 이 작품에 대한 독자들의 궁금증을 충분히 해결해 줄 것이다.
더보기
목차

〈국어시간에 고전읽기〉를 펴내며 _ 8
『박씨전』을 읽기 전에 _ 10

이 상공과 박 처사가 만나 혼인을 정하다 _ 18
금강산에서 박씨가 시백과 혼례를 올리다 _ 26

전통 혼례 _ 복잡하고도 복잡하도다

구박 받는 박씨, 후원에 초당을 짓고 살다 _ 40
하룻밤에 조복을 짓고 천리마를 알아보다 _ 49
피화당에 나무를 심고 못가에서 연적을 얻다 _ 60
박씨, 허물을 벗고 본모습을 찾다 _ 74

미녀는 괴로워 _ 미인만 될 수 있다면

부인들과 놀며 신묘한 재주를 보이다 _ 92
시백은 벼슬이 올라 이름을 떨치고 이 상공 부부가 승천하다 _ 98
기홍대가 조선으로 나오니 박씨가 크게 꾸짖어 보내다 _ 108

병자호란 바로알기 _ 명분론이 불러들인 치욕스런 전쟁

호국이 군사를 크게 일으켜 조선을 짓밟다 _ 128
박씨가 피화당에서 용울대의 목을 베다 _ 139
용골대, 박씨 앞에 무릎 꿇다 _ 145
임경업이 눈물을 흘리고, 박씨 부부가 승천하다 _ 160

조선의 여성들 _ 사내로 태어났다면……

『박씨전』 깊이읽기 _ 171
『박씨전』을 읽고 나서 _ 181

더보기
저자 정보
장주식
서울교육대학교와 민족문화추진회(한국고전번역원) 국역연수원을 졸업했습니다. 동화작가로 활동하면서 ≪그리운 매화향기≫ ≪토끼청설모 까치≫ ≪그해 여름의 복수≫ ≪순간들≫ 등 동화와 소설을 펴냈습니다. 고전연구와 강독도 진행하면서 ≪논어의 발견≫ ≪논어인문학 1, 2≫ 등의 책도 썼습니다. 현재는 <월간 어린이와 문학> 운영위원장으로 활동 중입니다. 또한 지난 해부터 강변에 집을 짓고 사는데, 여러 동물과 식물들 하고 친구가 되고 있는 중입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