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도서관 산책자 (두 책벌레 건축가가 함께 걷고 기록한 책의 집 이야기)
강예린 외 1명 지음
반비
 펴냄
16,000 원
14,4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50쪽 | 2012-10-29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두 인문학적 건축가가 발로 걷고 마음으로 쓴, 특색 있는 동네 도서관 탐방기. 아직도 도서관은 '독서실'로만 받아들이는 문화가 팽배한 가운데, 인문적 소양이 깊은 두 젊은 건축가가 특색 있는 동네 도서관들을 하나씩 찾아나섰다. 도서관 곳곳을 직접 방문하고 구석구석 산책하면서 도서관의 다양한 매력들을 하나씩 짚어 읽어냈다. <BR> <BR> 책과 도서관에 대한 깊은 사색이 담겨 있지만, 사색이 전부는 아니다. 저자들은 <책의 미래>, <밤의 도서관> 등 많은 책과 자료들을 탐독하여 유의미한 내용들을 뽑아냈고, 이용훈 메타사서, 여희숙 도서관 친구들 대표, 한형우 이진아도서관 건축가를 비롯해 각 도서관들의 관장님들 이용자들까지 많은 이들을 인터뷰하여 다채로운 이야기들을 담아냈다. 국내 도서관 100년의 역사 속에 켜켜이 쌓인, 우리 도서관들의 뜻밖의 정보와 매력이 책에 가득 담겨 있다.
더보기
목차

추천의 글
프롤로그
1장 참척의 슬픔으로 도서관을 짓다 - 서대문구립이진아기념도서관
2장 도서관은 링크이다 - 광진정보도서관
3장 도서관은 도시와 함께 나이 든다 - 부산광역시립시민도서관
4장 자연 속에서 책을 누리는 집 - 숲속작은도서관, 관악산숲속도서관, 농부네텃밭도서관
5장 부천은 어떻게 도서관의 도시가 되었나 - 부천예술정보도서관 다감
6장 여행하는 책, 여행자의 책 - 달리도서관
7장 서고 없는 도서관은 가능할까 - 국립디지털도서관
8장 한 가지 장르로 도서관을 이루다 - 관악산시도서관, SF&판타지도서관, 사진책도서관
9장 대학도서관은 우리에게 어떤 의미인가 - 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10장 어른들의 도서관이 필요할 때 - 정독도서관
부록
에필로그

더보기
저자 정보
강예린 외 1명
인문학을 좋아하고 글쓰기를 즐기는 젊은 건축가. 대학 시절부터 전공인 지리 외에도 인문, 사회과학의 다양한 책을 탐독했다. 서울대학교 지리학과와 동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는데 지리를 공부하고 나니, 건축에 관심이 생겨 다시 한국예술종합학교에 들어가 건축 공부를 시작했다. 졸업 후 로테르담의 O.M.A.(Office for Metropolitan Architecture), 서울의 건축사사무소 협동원에서 실무를 익혔다. 전주 청소년자립생활관, 강남 보금자리 주택 프로젝트 등에 참여하면서 집에 대한 생각이 깊어졌다. ‘책의 집’인 도서관에 대한 관심은 공공성이 뛰어난 미국 뉴욕도서관, 편안한 분위기가 유명한 스페인 살라망카공공도서관을 발견하면서부터 본격적으로 생겨났다. 그 탓에 도서관을 보는 눈이 지나치게 높아져, 지금 경남 창녕에 짓고 있는 우포자연도서관(가칭)에 대한 고민거리가 많아졌다. 2010년에 이치훈과 함께 건축사사무소 S.O.A.(Society of Architecture)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으며, 건축 일을 하는 틈틈이 인터넷 서점 알라딘의 플래티넘 등급 유지에 힘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 <도서관 산책자>(공저)가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William Lee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건축가의 눈으로 보는도서관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