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직관펌프, 생각을 열다 (대니얼 데닛의 77가지 생각도구)
대니얼 데닛 지음
동아시아
 펴냄
22,000 원
19,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92쪽 | 2015-04-2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세계에서 가장 독창적인 사상가 중 한 명인 대니얼 데닛이 고안한 직관펌프는 ‘번쩍’ 우리의 직관을 작동시키는 생각의 도구다. 책은 영미 지식계에서 가장 창의적이고 쉽게 쓰는 철학자가, 생각을 할 때 혹은 타인과 논쟁할 때 갖춰야 할 연장을 소개한다. ‘지구 최고의 지식요리사’의 반짝이고 실용적인 생각의 도구를 사용하면 주제의 핵심에 다가서는, 지적이며 꼼꼼한 방법을 배울 수 있다. <BR> <BR> 도구를 잘만 구사하면 손이나 발처럼 쓸 수 있다. 생각의 도구는 더욱 그렇다. 직관펌프에 딸린 여러 손잡이를 돌리면서 우리는 생각의 근거와 전제를 의심해보는 힘을 키우게 된다. 직관펌프는 내가 정확이 아는 것이 무엇인지, 상대가 정확히 어떤 생각과 이야기를 하는지, 정밀하고 꼼꼼하게 또한 이성적이며 과학적으로 점검할 수 있는 생각의 매뉴얼이다. 리처드 도킨스의 말마따나 데닛의 직관펌프는 “머리를 단단한 망치로 내려치는” 지적 자극제다.
더보기
목차

이 책에 쏟아진 찬사들
지식 요리사의 만찬에 초대합니다_ 장대익
감사의 글

머리말 직관펌프가 뭘까?

1부. 열두 개의 일반적 생각도구
1. 실수하기/ 2. “추론을 패러디하여”: 귀류법 써먹기/ 3. 래퍼포트 규칙/ 4. 스터전 법칙/ 5. 오캄의 면도날/ 6. 오캄의 빗자루/ 7. 일반인 청중을 미끼로 쓰기/ 8. ㅅㅂㄸ/ 9. 굴드의 꼼수 세 가지: 그게아니라술, 침소봉대술, 굴드 2단계술/ 10. ‘당연하지’ 연산자: 정신적 블록/ 11. 수사 의문문/ 12. 심오로움이 뭘까?/ 요약

2부. 의미 또는 내용을 위한 생각도구
13. 트래펄가 광장의 살인/ 14. 클리블랜드 사는 형/ 15. “우리 아빠, 의사예요”/ 16. 현시적 상과 과학적 상/ 17. 민간심리학/ 18. 지향적 태도/ 19. 인격체 대 아인격체/ 20. 호문쿨루스 연쇄/ 21. ‘셈이다’ 연산자/ 22. 마법의 조직/ 23. 로봇 제어실에 갇히다/

3부. 컴퓨터에 대한 막간 설명
24. 컴퓨터 능력의 일곱 가지 비밀을 밝히다/ 25. 가상기계/ 26. 알고리즘/ 27. 엘리베이터 자동화/ 요약

4부. 의미를 위한 그 밖의 생각도구
28. 빨강머리에 대한 거시기/ 29. 헤매는 2비트 기계, 쌍둥이 지구, 거대 로봇/ 30. 원초적 번역과 콰인식 십자말풀이/ 31. 의미기관과 통사기관/ 32. 늪사람과 상아지가 만나다/ 33. 두 블랙박스/ 요약

5부. 진화를 위한 생각도구
34. 만능산/ 35. 멘델의 도서관: ‘없작다’와 ‘천많다’/ 36. 단어로서의 유전자 또는 서브루틴으로서의 유전자/ 37. 생명의 나무/ 38. 공중기와 기중기: 설계공간에서 들어올리기/ 39. 이해 없는 능력/ 40. 부유이치/ 41. 메뚜기가 소수를 알까?/ 42. 뻗정뛰기를 설명하는 법/ 43. 최초의 포유류를 조심하라/ 44. 종 분화는 언제 일어날까?/ 45. 과부 제조기, 미토콘드리아 이브, 회고적 대관식/ 46. 순환/ 47. 개구리 눈은 개구리 뇌에 뭐라고 말할까?/ 48. 바벨의 도서관에서 우주를 뛰어다니다/ 49. 『스팸릿』의 저자는 누구일까?/ 50. 가상 호텔의 소음/ 51. 허브와 앨리스, 그리고 아기 핼/ 52. 밈/ 요약

6부. 의식을 위한 생각도구
53. 두 개의 반대 이미지/ 54. 좀비감/ 55. 좀비와 짐보/ 56. 꽃양배추의 저주/ 57. ‘진짜 돈’에는 빔이 얼마나 들었을까?/ 58. 클라프그라 씨의 안타까운 사연/ 59. 주파수 맞춘 카드 한 벌/ 60. 중국어 방/ 61. 텔레클론, 화성에서 지구로 떨어지다/ 62. 서사무게중심으로서의 자아/ 63. 타인현상학/ 64. 색채학자 메리: 붐받이의 비밀/ 요약

7부. 자유의지를 위한 생각도구
65. 무지무지 악독한 신경외과 의사/ 66. 결정론적 장난감: 콘웨이의 라이프 게임/ 67. 가위바위보/ 68. 두 복권/ 69. 비활성의 역사적 사실/ 70. 컴퓨터 체스 마라톤/ 71. 궁극적 책임/ 72. 구멍벌스러움/ 73. 브라질에서 온 소년들: 또 다른 붐받이/ 요약

8부. 철학자가 된다는 것은 어떤 것일까?
74. 파우스트적 계약/ 75. 소박자기인류학으로서의 철학/ 76. 쳄스의 고차적 참/ 77. 10퍼센트의 좋은 것

맺음말. 도구를 사용하라. 더 열심히 노력하라
이 책에서 다루지 않은 도구
부록: 레지스터 기계 문제 풀이

주/ 출처/ 참고문헌/ 자료 제공/ 찾아보기

더보기
저자 정보
대니얼 데닛
1942년 미국 보스턴에서 태어났으며, 하버드 대학 철학과를 거쳐 영국 옥스퍼드 대학에서 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미국 터프츠 대학 철학 교수로 인지연구센터의 공동 소장직을 맡고 있다. 과학에 대해, 또한 마음의 작동에 대해 질문을 던지며 명성을 쌓았다. 데닛의 목표는 “정말이지 까다로운 문제들에 대해 확실하게, 심지어 우아하게 생각하는 법”을 가르쳐주는 것이다. 그의 대답에는 엄밀한 논증과 강력한 경험적 근거가 어우러져 있다. 게다가 재미도 가득하다. 대표작으로『주문을 깨다』『다윈의 위험한 생각』『의식의 수수께끼를 풀다』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민지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철학에 과학이 필요한 이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