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세상의 종말에도 무너지지 않는 100가지 삶의 지혜
아나 마리아 스파냐 지음
위너스북
 펴냄
15,000 원
13,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부산점에있는책
#여의도점에있는책
292쪽 | 2015-07-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세상에 종말이 왔을 때라도 살아남을 수 있는 100가지 기술을 알려주는 책. ‘1999년 밀레니엄 종말론, 마야 달력에 쓰인 2012년 종말론은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지만 결국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하지만 언제 세계가 끝날지 모른다는 막연한 불안감은 있다. 만약 지구에 종말이 닥친다면, 그리고 우리가 살아남았다면, 그 이후에 어떤 것들이 필요할까?’ 저자는 이러한 생각에서 이 책을 쓰기 시작했다. 그럼에도 저자는 우리는 살아있는 그날까지 명랑해야 한다고 결론을 내린다. <BR> <BR> 정체절명의 순간이 계속되고, 약육강식의 세상이 왔다고 상상하면서도 저자가 책에서 알려주는 기술들은 당연하고 소소한 것들이다. 멍하니 앉아 있기, 자기만의 맥주 만들기, 물물교환하기, 숙면하기, 타인과 대화하기 등 읽다 보면 종말이 왔다고 긴장한 사람들 맥을 빠지게 한다. 외려 저자는 이제 세상이 망했으니 우리 더 유유자적하며 인간답게 살자고 말한다. <BR> <BR> 사실 여기에 나오는 100가지 삶의 지혜는 당장에 필요한 긴급한 것이라기보다는 세상에 아무것도 없다면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에 관해 곰곰이 생각하고 나온 결과물이다. 그래서 소소하고 실용적인 방법들이 대부분이다. 만약을 위해 책에 나오는 방법들을 습득하는 것도 좋다. 하지만 그저 종말에 대해 생각해보는 것만으로 통찰력과 새로운 아이디어가 샘솟을 수 있다. 그동안 잊고 산 것들을 시도해보고, 세상의 종말이 와도 스스로 무너지지 않을 자신만의 리스트를 만들어 당장 시작해볼 수도 있다.<BR>
더보기
목차

추천의 글
서문
종말을 위한 모의고사

Chapter 1. 세상이 무너져도 삶은 계속 된다
1. 가축 돌보기
2. 이발하기
3. 물물교환하기
4. 응급처치하기
5. 양봉하기
6. 자전거 수리하기
7. 새소리 듣기
8. 대장장이 일 배우기
9. 옷 입기
10. 소금물에 절이기
11. 도축하기
12. 돌무덤 만들기
13. 통조림 만들기
14. 에너지 비축하기
15. 조각하기
16. 치즈 만들기
17. 아이 키우기
18. 굴뚝 청소하기
19. 물 저장하기
20. 코블링
21. 퇴비 만들기
22. 임시 거처 만들기
23. 커트러리 만들기
24. 직물 짜기
25. 치아 건강

Chapter 2. 텐트는 저절로 고쳐지지 않는다
26. 쓰레기 버리기
27. 수맥 찾기
28. 건지농법
29. 매 길들이기
30. 울타리 세우기
31. 경제 지식
32. 길 찾기
33. 불 끄기
34. 불 피우기
35. 화살 깃 붙이기
36. 채집하기
37. 약용식물 채집하기
38. 잡초 채집하기
39. 절약하기
40. 이삭줍기
41. 활강하기
42. 낙서하기
43. 접붙이기
44. 시골에서 경작하기
45. 도시에서 경작하기
46. 손글씨 쓰기
47. 은신하기
48. 비축하기
49. 맥주 만들기
50. 가정 분만

Chapter 3. 세상의 모든 기계들이 사라진다면?
51. 말과 노새 다루기
52. 스노우 슈즈 만들기
53. 사냥하기
54. 버섯 이름 익히기
55. 잉크 만들기
56. 뜨개질하기
57. 매듭 짓기
58. 라틴어 이름 익히기
59. 화장실 만들기
60. 실잣기
61. 석조물 쌓기
62. 새끼 꼬기
63. 수선하기
64. 음악 만들기
65. 지렛대 사용하기
66. 덧대기
67. 자생 식물 심기
68. 나무 심기
69. 베란다에 앉아 있기
70. 도자기 만들기
71. 독서하기
72. 고쳐쓰기
73. 물건 운반하기
74. 노 젓기
75. 요트 타기

Chapter 4. 눈에 보이지 않는 기술이지만 꼭 알아야 하는 것들
76. 씨앗 채취하기
77. 씨앗 저장하기
78. 날카롭게 만들기
79. 대화하기
80. 숙면하기
81. 손님 맞기
82. 신나게 웃기
83. 암기하기
84. 스쿼트
85. 방콕하기
86. 귀 기울이기
87. 스토리텔링
88. 맞추기
89. 무두질하기
90. 태핑
91. 관리하기
92. 땜질하기
93. 협상하기
94. 걷기
95. 구름 모양 읽기
96. 빌리기 & 빌려주기
97. 몽상하기
98. 용접하기
99. 바퀴 만들기
100. 깎기

부록
- 지금까지의 종말론
- 지구 종말의 가능성
감사의 글

더보기
저자 정보
아나 마리아 스파냐
《팟럭, 야생의 끝자락 마을(Potluck: Community on the Edge of Wilderness)》의 저자로 현재 워싱턴 주 노스 캐스캐이드의 외딴 마을에 거주하고 있다. 이곳은 산길과 배, 수상비행기를 타야만 갈 수 있는 외지로 전화조차 없는 곳이다. 이 작은 마을의 주민 중 90명이 이 책에 소개한 100가지 기술 중 97가지를 마스터했다고 한다. 지금까지 출간한 책은 총 3권이고, 오지 트래킹 팀에 15년간 근무한 경력이 있다. 현재 윗비 작가 워크숍 MFA 프로그램에서 논픽션 글쓰기를 강의하고 있다. 또한 현재 살고 있는 작은 마을의 자연과 삶에 대한 글을〈오리온매거진〉,〈하이컨트리뉴스〉등 지역신문과 잡지에서 정기적으로 기고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3
우생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달 전
종말이 말도 안 되는 이야기는 아니죠. 당연하지 않지만, 당연시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그것이 무엇인지 당장은 구체적이지 않을 겁니다. 처절하게 무너져 내렸을 때 비로소 눈뜰 거니까요. 절망 속에서도 나는 생존할 수 있을지. 또, 나의 생존력은 얼마나 미약할지. 생각해 봤는데, 생존 못 할 것 같습니다. 💬
더보기
혜지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제목 그대로 100가지의 삶의 지혜 즉 어떻게 살아야 할 지 커트러리 만들기, 잉크 만들기, 퇴비 만들기 등등 유용한 정보들이 제안한 책이다. -- 정말로 기술의 방법들 100가지가 적혀있을 줄은 모르고 제목만 보고 중고로 구매를 했다. 처음 책을 들췄을 때는 조금 당황스럽기도 했는데 생각보다 유용한 정보들이 많아서 재미있게 읽었던것 같다. -- 즐거운 대화는 영양가 높은 음식만큼 우리를 살찌웁니다.
더보기
Luc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혼자 먹고 살 방법을 아는 것과 모르는 것에는 큰 차이가 있을 겁니다. 어쨌든 언제 그 기술이 유용하게 쓰일지는 아무도 모르는 일이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