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나는 자꾸만 딴짓 하고 싶다 (중년의 물리학자가 고리타분한 일상을 스릴 넘치게 사는 비결)

이기진 지음 | 웅진서가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0명

14,500원 10% 13,050원
300 | 2014.7.2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서강대 물리학과 이기진 교수의 에세이. 세상을 살아가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한 가지 일에만 집중하며 거기서 승부를 보기도 하고, 이것저것 하고 싶은 일을 다 해보면서 재미나게 살아볼 수도 있다. 서강대학교 이기진 교수는 물리학자로서 매일 연구에 빠져 고리타분하고 단조로운 삶을 사는 사람이다. 그러나 실험실 문을 닫고 나오는 순간부터 온갖 상상의 날개를 펴면서 뭔가에 미친 사람처럼 딴짓에 빠져든다. <BR> <BR> 글을 못 읽어 학교를 그만두었던 소심한 소년이 물리학에 심취하면서 공부에 빠져들고, 아르메니아공화국, 파리, 일본의 다양한 문화를 섭렵하면서 딴짓의 고수가 되어버린 사연. 한 남자의 진지하고도 웃기며 고집스럽게 단조롭고도 비교할 수 없게 독특한 '딴짓'의 파노라마. 그런 물리학자가 키운 딸이 투애니원의 '씨엘'이라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이 아니겠는가.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