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아빠랑 산티아고 (아홉 살 아들과 함께 떠난 산티아고 여행기)

서정균 지음 | 문예춘추사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5,000원 10% 13,500원
288 | 2014.8.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우연히 접한 사진 한 장에 마음을 뺏긴 아빠는 그 길을 걸을 수 있게 되기를 오랜 시간 동안 고대해왔다. 일상에 젖어 어제와 같은 오늘을 살던 아빠는 어느 날, 마음 한 편에 자리 잡고 있던 사진을 떠올리고는 꿈을 현실로 옮길 준비를 시작한다. <BR> <BR> 아홉 살 아들을 동행자로 택한 아빠, 키 큰 아빠를 따라 먼 길을 떠나기로 결심한 아들. 아빠와 아들은 그렇게 커다란 배낭을 메고 낯선 길을 찾아 집을 나선다. 까미노 데 산티아고 (Camino de Santiago), 산티아고까지 가는 800km 길 위에 선 두 사람은, 따뜻한 햇살이 주는 평온함과, 거센 비바람에 지쳐 쓰러질 것 같은 피로함과, 비온 뒤 만나는 무지개를 향한 경이로움까지, 그 모든 감정을 공유하며 서로를 더욱 의지하게 된다. ‘우리가 언제 또 이 길을 걸을 수 있을까.’ <BR> <BR> 아빠와 아들은 한 달이 넘는 시간 동안 낯선 길을 걸으며 낯선 외국인들과도 친구가 되는 경험을 했고, 그렇게 만난 인연과 이별을 해야 하는 시간을 만나기도 한다. 아이의 성적 대신 성장을 고민한 아빠, 아빠와 함께 발맞춰 걸으며 세상을 향해 손 내민 아들은 그렇게 함께 삶을 배우고 서로에게 용기를 불어넣어 주며 산티아고에 당도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