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매혹의 러시아로 떠난 네 남자의 트래블로그 러시아 여행자 클럽
서양수 외 1명 지음
미래의창
 펴냄
13,900 원
12,51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16쪽 | 2015-05-1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러시아, 또 다른 유럽을 만나다》의 개정증보판. 2008년 겨울, ‘대학생 연해주 역사 탐방단’으로 선발되어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몸을 실은 네 명의 청년들. 이들은 우연히 같은 객실을 배정받으면서 인연을 맺게 된다. <BR> <BR> 그리고 5년 후, 푸릇푸릇한 대학생이던 그들도 어느덧 삼십 줄에 접어들었다. 저마다 과중한 업무와 미래에 대한 불안을 참아 넘기며 하루하루를 살아내고 있을 즈음, 한 통의 전화로 이들은 다시 한 번 생기 넘치는 여름을 맞이하게 된다. “시베리아 자작나무가 부르는 소리가 들리지 않니?” “우리 러시아 가자! 그때 그 멤버 그대로!”
더보기
목차

여행 멤버를 소개합니다
프롤로그
러시아 친화도 테스트

PART 1 러시아, 운명 같은 만남
여행의 재구성 | 6년 전, 시베리아 횡단열차 | 러시아, 감격의 재회 | 모스크바 입성 | 부서지는 선입견

PART 2 팜므파탈의 도시, 모스크바
붉은 광장은 왜 붉지 않을까? | 점심에 먹을 수 있는 것을 저녁까지 미루지 마라 | 아르바트 거리의 몽상가 | 빅토르 최를 아시나요? | 모스크바의 지하 궁전 | 천재 코 박사의 스페이스 판타지 | 모스크바 강 유람기 | 모스크비치들은 이렇게 놀지 | 솜사탕 소녀 | 폭주족의 놀이터, 참새언덕 | 서커스장에서 대동단결 | 굿바이, 모스크바

PART 3 믿을 수 없는 아름다움, 상트페테르부르크
물의 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 | 여기가 바로 북방의 베네치아 | 백야를 물들이는 버스킹 | 오로라 호를 찾아서 | 노을마저 약동하는 도시 산책 | 러시아의 베르사유, 여름궁전 | 같이 걸어요, 미녀 삼총사 | 일생에 한 번은 에르미타주 | 마린스키 극장 순례기 | 러시안 스피릿 | 어느새 정든 상트 민박집 | 러시아의 불체자가 되다

PART 4 헬싱키의 추억
여행의 호사, 발트 해 크루즈 | 카모메 식당에서 북유럽 맛보기 | 디자인 도시, 헬싱키 | 재미는 찾는 게 아니라 만드는 것 | 암석교회에 앉아서

PART 5 그리움을 예약하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 도스토옙스키 | 멀고도 먼 집으로 가는 길 | 다시 떠나지 않을 수 있을까? | 또 다른 여행을 준비해야 하는 이유

에필로그

더보기
저자 정보
서양수 외 1명
연세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KT IMC센터에서 마케팅 업무를 하고 있다. 한때는 방송사 PD가 되어 온 세상을 웃음의 도가니로 만들겠다는 호연지기를 품었으나, 지금은 회사에서 팀원들이라도 웃겨보려고 쩔쩔매는 레알 생활인이다. 지향하는 삶은 자유창작을 하는 예술인. 그러나 현실은 지나치게 규격화된 삶을 살면서 뭐든 성실해야 한다는 강박에 시달리는, 존재 자체가 형용모순 같은 괴로운 사람이다. 페이스북에 웃긴 글 쓰는 걸 좋아하며, 댓글 단 사람들을 꼼꼼하게 기억하고 집착하는 댓글 페티시가 있다. 대학 시절 배낭여행 못 해본 것에 한이 맺혀, 직장인이 되고부터는 휴가 때마다 ‘유사 배낭여행’을 즐기고 있다. 휴가는 직장인의 아편이라고 믿으며, 그렇게 뽕쟁이처럼 틈날 때마다 이탈리아, 프랑스, 스페인, 미국, 중국, 동남아까지 두루 훑었다. 남은 직장 생활도 아편 같은 여행 생활은 끊지 않을 작정이다. 그렇게 휴가 내고 지구 세 바퀴 반을 돌겠다는 목표로, 길에서 놀라고 생각하고 깔깔거리며 이 책의 2편, 3편, 4편을 이어가려 한다.
더보기
남긴 글 1
송인호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