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지금은 없는 이야기 (최규석 우화)
최규석 지음
사계절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00쪽 | 2011-11-25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318 만화가 열전 시리즈 2권. 세상을 바라보는 새롭고 다양한 틀을 만화가 최규석이 자신만의 우화로 들려준다. 작가는 한진중공업사태, 비정규직 문제 등 우리가 직면한 사회문제들을 상기시켜 주고, 그런 사회문제들을 어떻게 바라보고 해결할 것인지에 관한 새로운 틀을 제시한다. 또 약자들간에도 서로 연대하지 못하고 우위에 서려는 개인의 불편한 욕망을 꼬집기도 한다.<BR> <BR> 가위바위보로 모든 것을 결정하는 마을에서 손을 다쳐 매번 질 수밖에 없는 사람의 부당한 현실(「가위바위보」)은 우리 사회에서 과연 ‘법’이라는 것이 약자에게 어떻게 적용되는가를 생각해 보게 하며, 저절로 자연스럽게 순환하는 숲의 질서가 파괴되어 가는 과정(「숲」)은 원하지 않아도 어쩔 수 없이 경쟁에 끼어들 수밖에 없게 만드는 사회 시스템을 풍자한다. <BR> <BR> 이밖에도 부조리하고 불합리한 사회 현실을 다양한 알레고리로 풀어냈다. 만화가 최규석의 문학적 성취가 빛나는 작품이자 완성도 있는 다채로운 그림들을 감상할 수 있는 이 책은 천천히 여러번 읽으며 내가 발 딛고 서 있는 현실을 되돌아보게 하는 우리 시대의 진정한 우화다.<BR> <BR> 책에 실린 우화 일부는 어린이인문교양잡지 <고래가 그랬어>에 「코딱지만 한 이야기」로 연재하던 것을 내용을 손봐 그림을 다시 그린 것으로, 여기에 만화 형식의 우화들과 텍스트로만 이루어진 단편들을 새롭게 덧붙였다.
더보기
목차

작가의 말

Part 1
갑옷도시
불행한 소년
거인
가위바위보
괴물
용을 잡는 사냥꾼
농장의 일꾼들

Part 2
원숭이 두 마리
어떤 동물
흰 쥐
늑대와 염소
개와 돼지
더 나은 물
스스로 줄을 자른 연

Part 3
냄비 속의 개구리
아주 긴 뱀

까마귀
팔 없는 원숭이

더보기
저자 정보
최규석
1977년 경남 진주에서 태어나 상명대 만화학과를 졸업했다. 1998년 서울문화사 신인만화공모전으로 데뷔했다. 대표작으로 『송곳』 『지금은 없는 이야기』 『울기엔 좀 애매한』 『대한민국 원주민』 『습지생태보고서』 『공룡 둘리에 대한 슬픈 오마주』 등이 있다. 서울 국제만화애니메이션축제 단편상, 대한민국 만화대상 우수상, 부천만화대상 대상, 한국출판문화상 아동청소년 부문 대상, 오늘의 우리만화상, 대한민국 콘텐츠대상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등을 수상했다.
더보기
남긴 글 8
꺄륵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0달 전
🔖사람들은 그것을 보고 큰 소리로 비웃고 경멸하고 깎아내렸다. 그 탑이 얼마나 조악한지 말해 주고 싶었지만 말이 통하지 않으니 더욱더 과장되게 비웃고 경멸하고 화를 낼 수밖에 없었다. -58p 🔖하지만 몇몇 검은 염소들은 자신들을 공격하지 않는 늑대들이 친구처럼 느껴져서 숨어 있는 흰 염소들을 늑대들에게 일러바치기까지 했다. -122p 🔖웃으면서 잊었고 잊으면서 웃었다. -129p 🔖스스로 줄을 자른 연은 하늘을 그리워하지않아. -145p 🔖늘상 지쳐 있고 배고픔에 시달리면서도 누구 하나 전보다 행복하지 않은, 그저 그렇게 닭 비슷한 까마귀들이 닭 비슷한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필사적으로 살고 있었다. -182p
더보기
황선애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어른을 위한 동화. 처음 읽어봤다 짧지만 무겁고 쉽게 페이지를 넘길 수 없는 긴장감을 가지고 읽었다 자꾸 마음 한켠을 찌르는 듯하다 발가벗겨진 채로 서있는 느낌이다
더보기
이대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우화 ㅡ 어릴때 보고 몇십년만에 보는 신선한 장르 그림체가 매 스토리마다 다르다 총 20편의 이야기로 짧게 짧게 편하게 읽을 수 있다 전체에 흐르는 주제가 너무 좋다 갈라치기, 노예마인드, 현실적응만능주의, 절대주의, 이기주의 등등 절이 싫으면 중이 절을 고치자! 세상에 지친 현대인을 위한 우화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