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호모도미난스 (지배하는 인간)
장강명 지음
은행나무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균형
#신인류
#지배
#진화
340쪽 | 2014-10-29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한겨레문학상, 수림문학상 수상작가 장강명의 장편소설. 작가의 전작 <표백>이 젊은 세대의 풍경을 냉정한 필치로 그려낸 절망의 기록이었다면 장편 <호모도미난스>는 강해지기 위해, 이기기 위해 유전자 스스로가 거듭 진화해 남을 지배하는 '힘'을 갖게 된, 새로운 신인류 '호모도미난스'들의 이야기이다.<BR> <BR> 호모사피엔스의 다음 단계라 지칭할 수 있는 '지배하는 자' 호모도미난스. 타인을 지배하고 조종하며 모든 인류의 삶을 마음대로 조각할 수 있는 '힘'을 얻게 된 자들과 그 '힘'을 막고자 조직된 또 다른 호모도미난스들의 대결을 그린 낯설고 매력적인 소설이다. <BR> <BR> 이 작품에서 장강명은 전직 기자 출신 작가답게 명확한 문장과 간결한 스타일을 유지하되 부지불식간 급소를 찔러 우리에게 질문을 던진다. 만약 우리에게 남을 지배할 수 있는 '힘'이 주어진다면 우리는 그 '힘'으로 무엇을 하겠는가, 하고 말이다. 이 소설은 장르적 기법을 차용해 우연처럼 찾아온 거대한 '힘'과 그 '힘'의 쓰임 또는 그 '힘'에 반동하며 균형을 잡아가는 힘의 항상성에 대한 진지한 고찰이자 우화인 셈이다.
더보기
목차

1부
초인들 7

2부
보통 사람들 181

작가의 말 341

더보기
저자 정보
장강명
2011년 장편소설 《표백》으로 한겨레문학상을 받으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쓴 책으로 장편소설 《표백》, 《열광금지, 에바로드》, 《호모 도미난스》, 《한국이 싫어서》, 《그믐, 또는 당신이 세계를 기억하는 방식》, 《댓글부대》, 《우리의 소원은 전쟁》, 중편소설 《아스타틴》, 에세이집 《5년 만에 신혼여행》이 있다. 《호모도미난스》로 ‘2015 SF어워드’ 우수상, 《열광금지, 에바로드》로 ‘수림문학상’, 《그믐, 또는 당신이 세계를 기억하는 방식》으로 ‘문학동네 작가상’을 수상했다.
더보기
남긴 글 2
김지은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윤이삭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