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책을 너무 사랑한 남자 (책 도둑과 탐정과 광적인 책 수집가들에 대한 실제 이야기)

앨리슨 후버 바틀릿 지음 | 솔출판사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2,000원 10% 10,800원
308 | 2011.10.14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책을 좋아하여 책에 미친 사람들과 책 수집과 절도의 역사를 흥미진진하게 파고든 책이다. 저널리스트인 앨리슨 후버 바틀릿의 데뷔작으로, 반스앤노블 '우수 신예작가 발굴' 프로그램 우수 작품으로 선정되었고, 「샌프란시스코 매거진」에 기고한 이 이야기에 대한 최초의 원고는 '2007년 미국 최우수 범죄 보고서'에 수록되었다. <BR> <BR> 저자는 우연히 접한 17세기 희귀 식물서 한 권이 계기가 되어 고서의 매력에 빠져들고, 희귀 고서의 세계에 절도 사건이 자주 발생한다는 사실에 호기심을 느낀다. 절도 사례를 수집하던 그녀는 근래의 가장 악명 높은 책 도둑 존 길키와, 길키를 잡아들이기 위해 스스로 '책 탐정'으로 나선 서적상 켄 샌더스의 이야기에 특별히 이끌린다. <BR> <BR> 그녀는 두 사람의 이야기를 책의 출발점으로 삼아 수차례 그들을 직접 인터뷰하면서 도둑의 절도 과정과 탐정의 추격을 긴장감과 통찰과 유머를 조화시켜 풀어냈다. 뿐만 아니라 희귀도서 판매상, 도서관 사서, 수집가 들을 만나고 수집과 절도의 역사를 다룬 책을 탐독하면서 단순한 범죄 이야기가 아닌 '사람과 책 사이의 친밀하고도 복잡하며 때로는 위험한 이야기'를 완성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