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아이의 마음을 여는 공감대화
유은정 지음
푸른육아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고민될 때
읽으면 좋아요.
344쪽 | 2010-12-1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많은 부모들이 아이 마음에 공감해 주는 말을 한다고 ‘착각’을 하고 있다. 실제로는 아이에게 공감해 준다면서, 하나라도 더 가르치기 위해 상세하고 시시콜콜하게 훈계하고 가르치는 오류를 범하는데 말이다. 저자는 아이에게 진심으로 공감하는 부모의 태도와 말 한마디가 가족 모두 행복해질 수 있는 대화로 발전하는 시작이 된다고 말한다.<BR> <BR> 아이와 일상을 함께하면서 일어나는 여러 주제와 갈등 상황에서 어떤 대화로 이끌어야 하는지 저자가 엄마들과의 구체적인 워크숍 사례를 통해 보여주고 있다. 그리고 부모의 몸에 배어버린, 소리 지르거나 야단치면서 가르치는 대화를 버리고 아이를 조건 없이 존재 자체로 사랑하는 법도 일깨워준다. 즉 공감대화로 양육된 아이들은 자존감이 높고, 호기심과 창의력이 풍부하며, 온유하고 부드러우면서 유머감각이 뛰어나다. 남의 감정을 섬세하게 읽어내어 상처를 주지 않고 자신의 감정을 세련되게 표현하면서 다른 사람을 배려하는 한편, 자신의 감정을 통제하는 힘도 강하기 때문에 풍요롭게 특별한 인생을 살아간다. <BR> <BR> 책 속에는 아이의 마음을 여는 대화기법이나 요령만 나와 있는 게 아니다. 그 이전에 아이들을 좀 더 온전히 사랑하는 기술과 방법을 전하고 있다. 또한 부모가 자녀에게 거는 기대가 어느 정도인지, 혹시나 그 기대의 무게로 인해 아이가 힘들어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그 기대가 아이의 욕구와는 무관하게 부모의 욕심에서 비롯된 것은 아닌지 한번쯤 되돌아보고 부모 스스로 반성해 볼 수 있게 하고 있다.
더보기
목차

저자의 글_공감대화, 가정을 따뜻한 웃음으로 가득 채우는 행복 에너지, 공감대화
추천의 글_화내거나 매를 들지 않아도 우리 아이의 행동이 달라진다
들어가는 글_아이의 내적 성장을 이끌어내는 공감대화의 힘

PART 01 부모와 아이 사이를 가깝게 하는 공감대화 워밍업

CHAPTER 01 마음을 여는 대화가 아이를 행복하게 만든다
잔소리 열 번보다 공감대화 한 번이 아이의 마음을 움직인다
-공감하고 또 공감하라, 아이의 마음이 활짝 열릴 것이다
공감대화가 가져다 주는 다섯 가지 기쁨

CHAPTER 02 부모의 잘못된 대화 습관이 공감대화를 막는다
인정을 받은 아이의 마음속에는 ‘배려’라는 열매가 맺는다
-엄격한 훈육이 아이의 마음을 위축시킨다
강도 높은 위협과 경고는 아이의 도전의식을 꺾는다
-누구든 규칙이나 약속을 어길 때가 있다
“엄마가 해줄게.”라는 말의 위험한 함정
-아이가 판단하고 결정할 수 있는 기회를 빼앗지 마라
‘포기’도 아이의 의견이다, 엄마의 생각을 강요하지 마라
-아이의 선택과 결정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라
‘긍정’과 ‘칭찬’이 자기주도적인 아이를 만든다
-엄마의 욕심이 앞서면 아이는 공부와 점점 멀어진다
믿고 기다려라, 독립심과 책임감이 저절로 따라온다
-부모가 한발 늦게 움직여야 아이가 스스로 알아서 한다
부모가 실수를 눈감아주면 아이 마음에 신뢰가 싹튼다
-어릴 때의 실수나 시행착오는 아이 인생에 값진 선물이 된다

PART 02 아이와 함께 한 걸음씩 공감대화 실천편

CHAPTER 01 1단계, 아이의 요구와 주장을 무조건 받아들여라
아이의 있는 모습 그대로를 인정하고 사랑하라
-아이 마음에 브레이크를 너무 자주 걸면 자존감에 상처를 준다
-아이의 마음을 받아주려면 참고, 참고, 또 참아라
제재는 최소한으로, 하고 싶은 일은 최대한으로!
-자기 일을 알아서 하는 아이는 내면의 힘이 강하다
부모가 꼭 알아야 할 우리 아이 공감 테크닉
-무조건, 그리고 긍정적으로 아이의 마음을 받아준다
-아이도 격한 감정을 표출할 때가 있다
진심이 담긴 경청은 아이의 귀와 마음을 열어준다
-백 마디 말보다 값진 침묵의 힘
-맞장구는 적극적인 공감의 표시다

CHAPTER 02 2단계, 진심을 담아 아이의 마음에 공감해 주어라
실천적인 공감대화를 위한 준비운동
-‘결과’보다는 ‘아이의 마음’이 우선이다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적용하는 실질적인 공감 테크닉
-공감할 때는 ‘공감’에만 초점을 맞춘다
-허락할 때는 ‘그 대신’이라는 단서를 붙이지 마라
-게임이나 오락에 빠졌을 때는 부분적으로 한계를 정해 주어라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다면 아이의 감정을 충분히 존중해 줘라
-친구와의 다툼에서는 무조건 아이 편이 되어준다
-학교에 가기 싫어하는 아이, 아이의 마음부터 살펴라
-부정적이고 격한 감정 표현도 인정해 줘라

CHAPTER 03 3단계, 부모의 감정을 표현하라
3단계의 핵심은 부모의 감정을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것이다
-부모의 감정 표현을 통해 아이는 규칙이나 약속을 스스로 정한다
솔직하고 부드럽게 부모의 감정을 표현하는 실천적 전략
-부모의 감정 표현법 3단계
아이의 ‘기’를 살려주고 나쁜 습관은 고치는 훈육 원칙
아이의 마음에 공감해 주고 나서 부모의 감정을 표현하라
-흥분은 금물! 부모 마음이 편안해야 아이의 감정도 받아줄 수 있다

CHAPTER 04 4단계, 성숙한 대화로 서로의 욕구를 충족하라
서로의 욕구를 존중하며 의견을 조율한다
-아이의 마음에 공감한다고 해서 모든 요구를 들어줄 필요는 없다
서로의 욕구가 다를 때는 아이에게 선택의 기회를 준다
부모의 욕구를 전달할 때는 정중하게 부탁한다
-부모의 욕구를 정중하게 전달하는 부탁의 사례들
서로의 요구가 대립할 때는 노련한 협상의 기술을 발휘하라

특별부록 공감대화 따라 하기 실천 워크숍

더보기
저자 정보
유은정
민주, 소정, 승우 삼남매를 책으로 영재로 키워낸 대한민국의 보통 엄마이다. 큰딸 민주는 국가에서 인정한 교육청 정보영재, 영어영재, 예능영재로, 작은딸 소정이는 교육청 과학영재, 영어영재로 선정되었다. 어릴 때부터 책을 많이 읽은 아이들은 사고력과 창의력이 뛰어나며 삶을 창조적으로 이끌어갈 것이라고 생각해 아낌없이 책을 사서 읽어주며 일찍부터 독서 습관을 길러주었다. 책을 통해 아이들이 진정 하고 싶은 공부를 주도적으로 하게끔 배려하여, 학원이나 사교육 없이 외국어, 과학, 수학 등에서 월등한 학습 효과를 거두고 있다. 집 근처 좋은 도서관을 찾아 세 번씩이나 이사를 다녔고, 평소 짠순이로 소문이 자자하지만 아이들의 책을 사는 데만큼은 절대 돈을 아끼지 않는 알뜰 주부이다. 현재 부모교육사이트 푸름이닷컴(www.purmi.com)의 엄마대학 및 평생교육원, 공공도서관, 교육기관에서 전국의 엄마들을 대상으로 독서 상담 및 행복한 영재로 키우는 독서육아법을 강연하고 있으며 공감워크숍도 진행 중이다. 저서로는 《삼남매 독서영재 육아법》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우연한여행자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2015-48) 9월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